“악플러, 용서 않겠다”..양예원, 법정 앞에서 눈물의 소회

3

 

유튜버 양예원을 향한 관심이 뜨겁다.

 

양예원은 9일 서울서부지법 법정 앞에서 소회를 밝혔다. 이날 서울서부지법 형사4단독(판사 이진용)은 양예원의 사진을 유포하고 강제추행한 혐의로 기소된 최모씨에게 징역 2년6개월을 선고했다.

 

이와 관련 양예원은 “솔직한 마음으로 조금은 위로가 된다”고 말했다. 자신을 향해 쏟아진 ‘악플’들에 대해서는 “상처가 되는 악플을 보고도 못 본 체하며 지나갈 수밖에 없었다”고 했다. 악플러들을 법적 조치하겠다면서 “용서할 생각이 하나도 없다”고도 말했다.

 

특히 양예원은 “여전히 나를 몰아세우는 사람들과 맞서 싸워야 한다”며 “아직도 지워지지 않는 내 사진들과 평생을 살아가야 한다. 그래도 다시 용기 내서 잘 살아 보겠다”고 털어놨다.

 

눈물을 흘린 양예원은 자신과 비슷한 사건으로 피해를 입은 사람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기도 했다. 그는 “잘못 한 거 없으니 숨지 않아도 된다”며 “내 인생 다 바쳐서 응원하겠다. 용기 내고 행복해져도 된다”고 밝혔다.

 

양예원/JTBC 캡처 © 갓잇코리아
양예원/JTBC 캡처 © 갓잇코리아

 





기사제보 - gotitkorea@gotit.co.kr

3
댓글

avatar
  
unamusedcooloopsrazzrollcryeeklolmadsadexclamationquestionideahmmbegwhewchucklesillyenvygotitemo
Photo and Image Files
 
 
 
Audio and Video Files
 
 
 
Other File Types
 
 
 
3 Comment threads
0 Thread replies
3 팔로워
 
가장 반응이 많은 댓글
가장 인기있는 댓글 스레드
3 댓글 작성자
미니쭈니알루엣mayo 최근 댓글 작성자
  구독하기  
최신 댓글 오래된 댓글 추천 많은 수
알림
mayo
회원
우수회원
mayo

진실이 뭔지 아직 모르겠어요 다 밝혀졌으면 좋겠네요

알루엣
회원
추천회원
알루엣

악플러는 쉽게 없어지지않을것같아요 ;;

미니쭈니
회원
미니쭈니

무쪼록 잘해결보시길ㅠ
악플러들도 다 사라지길 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