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스’ 대규모 업데이트…앱개편 진행! ‘로고’도 변경

5

사용자 경험 제공 목표로 대규모 개편

로고를 바꾸고, 앱 기능을 개선!

 

모바일 금융서비스 토스(toss)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는 1일 토스 앱의 새로운 브랜드 로고와 함께 대규모 업데이트를 진행했다. 새로운 토스는 앱 최신 업데이트 이후 확인할 수 있다.

 

토스의 새 로고는 서비스 이름처럼 ‘누구에게나 공 던지듯 쉽고 간편한 금융 경험을 제공하겠다’는 의지를 담기 위해 날아가는 공의 역동성과 날렵함을 단순한 형태로 표현했다.

 

이번 업데이트는 사용자 경험에 초점을 뒀다. 특히 대표 서비스인 간편송금은 사용 단계가 하나 더 줄어 빨라졌다. 앱을 실행하자마자 나타나는 숫자 키패드에 이체 금액을 바로 입력할 수 있고, 토스에 등록한 내 계좌로의 송금 과정도 더욱 짧아졌다.

 

업데이트된 토스 서비스/사진제공=비바리퍼블리카
업데이트된 토스 서비스/사진제공=비바리퍼블리카

이번 개편은 공인인증서 없이 30초 내에 송금할 수 있는 간편송금 서비스로 시작한 토스가 계좌, 카드, 신용 등 각종 조회 서비스뿐만 아니라 적금, 대출 등 금융 상품 개설 및 P2P, 펀드, 해외 주식 등 다양한 투자 서비스에 이르기까지 서비스 범위가 크게 확장됨에 따라 보다 통합적이고 편리한 환경을 만들기 위한 조치이다.

 

조회 탭은 기존의 계좌, 카드, 투자, 대출, 신용 등 모든 조회 기능을 통합해 금융 현황 전반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조회 탭 아래의 금융보고서를 통해 정기적인 금융 현황 분석과 더불어 다양한 금융 상품을 추천받을 수 있다.

 

새롭게 추가된 타임라인 탭은 각종 결제와 이체 내역을 확인하기 위해 문자와 뱅킹 앱을 오가는 사용자의 불편함을 개선하기 위해 새롭게 추가됐다. 사용자는 계좌, 카드 등 모든 거래 내역을 타임라인 탭에서 시간순으로 한 번에 모아 확인함으로써 쉽고 빠르게 지출 현황을 분석할 수 있다.

 

이승건 토스 대표는 “새로워진 토스를 통해 사용자들이 더욱 쉽고 간편한 경험으로 금융을 더 가깝게 느끼고, 보다 현명한 금융생활을 하실 수 있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토스 새 로고/사진제공=바비리퍼블리카
토스 새 로고/사진제공=바비리퍼블리카

 

 


댓글
자동등록방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