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SKY캐슬’ 오나라 “20년째 열애중 ♥” 남자친구 ‘김도훈’도 화제

5

서울 양재동 인근 카페. 드라마 '스카이캐슬' 배우 오나라 인터뷰. 2019.2.7 © 갓잇코리아

배우 오나라가 20년째 공개연애 중이라고 밝히면서 남자친구 ‘김도훈’도 화제가 되고 있다.

 

오나라는 최근 종영한 JTBC ‘SKY 캐슬’에서 진진희로 열연했다. ‘품위있는 그녀’, ‘나의 아저씨’ 등 출연작마다 인생캐릭터를 써내려가는 오나라는 ‘SKY 캐슬’에서도 통통튀는 매력으로 인생캐릭터를 다시한번 경신했다.

 

천차만별로 다른 분위기를 가진 스카이캐슬 가족 중에서 진진희는 자신의 엄청난 교육열을 힘들어하는 아들 우수한(이유진 분)과 진정성을 가지고 소통하고 아들을 이해하려는 모습을 보인다. 엄마로서 성장하는 그의 모습에 시청자들도 큰 공감을 했다.

 

7일 오후 인터뷰를 위해 만난 오나라는 등장부터 ‘진진희’ 그 자체였다. 특유의 하이톤 목소리로 인삿말을 건네 취재진을 웃음 짓게 했다. 그는 진진희 역할을 하면서 세상 모든 것이 아름답고 사랑스러워 보이는 ‘증상’을 느끼고 있다고. “이런 관심이 언제 또 오겠냐”면서 자신을 사랑해주는 모든 반응에 그저 감사할 따름이라고 했다.

 

이날 특히 오나라의 남자친구인 김도훈이 큰 화제를 모았다. 진진희는 과거 배우로 활동했던 김도훈과 20년째 열애 중이다. 오나라는 “실시간 검색어에 남자친구 김도훈이 계속 1위더라. 어쩌면 좋냐”면서 호탕하게 웃었다.

 

서울 양재동 인근 카페. 드라마 '스카이캐슬' 배우 오나라 인터뷰. 2019.2.7 © 갓잇코리아
서울 양재동 인근 카페. 드라마 ‘스카이캐슬’ 배우 오나라 인터뷰. 2019.2.7 © 갓잇코리아

오나라는 “남자친구가 ‘어디 가지도 못 한다. 나 이제 망했다’고 하더라”면서 “기사들도 올라오고 남자친구를 봤다는 목격담도 있단다. 누가 ‘모자쓰고 가던데 훈남이다’라고 썼다면서 셀프 자랑을 하더라. 최근에 영화 ‘극한직업’을 보러 갔는데 누가 보신 것 같다”고 했다.

 

20년째 사랑을 이어오는 비결을 묻자 “콕 집어서 생각하면 모르겠는데 진진희가 우양우에게 하듯이 어떤땐 소리도 질렀다가 애교도 부렸다가 냉탕과 열탕을 왔다 갔다 하지 않나. 그게 비결인 것 같다”고 말했다. 실제 김도훈도 오나라의 이번 작품을 애청하면서 응원했다고.

 

그는 “남자친구도 너무 좋아했다”면서 “과거 공연하면서 무대 위에서 날라다니던 오나라를 보는 것 같아서 보기 좋았다고 하더라. 이번에는 특히 마음껏 보여줄 수 있는 작품, 캐릭터여서 더욱 잘 보인 것 같다”고 했다.

 

서울 양재동 인근 카페. 드라마 '스카이캐슬' 배우 오나라 인터뷰. 2019.2.7 © 갓잇코리아
서울 양재동 인근 카페. 드라마 ‘스카이캐슬’ 배우 오나라 인터뷰. 2019.2.7 © 갓잇코리아

오나라는 ‘아이돌급 인기’라는 말에 놀라며 “그렇다면 나 성공한 것 같다”고 했다. 그는 “예전에 뮤지컬을 할 때는 공연이 끝나고 팬들을 많이 만났는데, 오랜만에 이런 기분을 느낀다”고 했다.

 

이어 “(종방연 때) 아이들이 정말 추운데 기다리고 있어서 안쓰럽고 고마웠다”면서 “TV에서 보던 대포 카메라를 경험하니까 신기하기도 하다. 내가 많이 성공했나 싶다”며 웃었다. ‘스카이캐슬’ 종영 인터뷰에서 20년째 열애 중인 남자친구 김도훈을 향한 사랑과 애정을 드러냈다. 오나라와 김도훈은 지난 2000년 뮤지컬 ‘명성황후’에 함께 출연하며 인연을 맺었다.

 

김도훈은 일본 낭인 역, 오나라는 궁녀 역을 맡았고, 무대에서 함께 호흡을 맞추며 자연스럽게 연인으로 발전했다. 특히 오나라와 김도훈은 20년째 변함 없이 연인 관계를 유지하고 있어 많은 이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서울 양재동 인근 카페. 드라마 '스카이캐슬' 배우 오나라 인터뷰. 2019.2.7 © 갓잇코리아
서울 양재동 인근 카페. 드라마 ‘스카이캐슬’ 배우 오나라 인터뷰. 2019.2.7 © 갓잇코리아

 

 



댓글
자동등록방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