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벤처스, PC게임 유통 플랫폼 '루니미디어'에 투자

2

카카오벤처스가 PC게임 유통 플랫폼 ‘루니미디어’에 투자했다.

 

구체적인 투자 금액은 비공개. 이에 따라 루니미디어는 시드 투자 라운드를 마무리했다. ‘루니미디어’는 ‘문명’을 만든 게임사 ‘테이크투인터랙티브’와 ‘페이스북’에서 게임 퍼블리싱·유통 등 실무를 경험한 박보성 대표를 주축으로 10년 이상 게임업계 전반의 전문성과 네트워크를 지닌 팀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게임 개발사·유통사·이용자를 아우르는 PC게임 유통 플랫폼 ‘루니파크’를 운영할 예정이다. 보통 국내외 게임 개발사는 퍼블리셔와의 계약 장벽이 까다롭고, 사용자도 PC방에 유통되지 않은 게임을 별도 구매해야 하는 구조였다. 루니파크는 유통이 어려운 국내외 게임사를 중심으로 전국 PC방 네트워크에 게임 유통 솔루션을 제공한다.

 

이로 인해 게임 개발사는 PC방 진출로 인한 새로운 수익원을 창출할 수 있다. PC방은 이용자 증대를 꾀할 수 있고, 이용자는 선구매해야 했던 게임을 PC방 과금 체계로 편하게 즐길 수 있게 됐다. 루니파크는 오는 상반기 전국 1만여 개 PC방을 대상으로 서비스를 출시할 계획이다.

 

박보성 루니미디어 대표는 “이번 투자 유치를 계기로 기존 게임 유통 구조를 혁신하고 국내를 넘어 글로벌 게임 시장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만드는 데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투자를 이끈 김지웅 카카오벤처스 팀장은 “루니미디어는 게임 유통 시장을 정확하게 이해하고 빠르게 게임 배급 및 PC방 네트워크를 확보할 수 있는 사업역량을 지닌 팀”이라며 “루니미디어가 해외 게임사의 국내 진출을 돕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루니미디어'의 PC게임 유통플랫폼 '루니파크' 로고 © 갓잇코리아
‘루니미디어’의 PC게임 유통플랫폼 ‘루니파크’ 로고 © 갓잇코리아

 


댓글
자동등록방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