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잇] 최종훈, ‘불법영상 공유·청탁 혐의’ 경찰 출석 “사회적 물의 죄송”

1

승리·정준영 단톡방에 불법영상물 유포 혐의

음주운전 보도 막으려 경찰 청탁 의혹도

 

‘승리 정준영 스캔들’에 연루된 FT아일랜드 출신 최종훈(29)이 경찰에 출석했다.

 

16일 오전 10시께 최종훈은 서울 종로구 서울지방경찰청에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했다. 최종훈은 검은색 양복을 입고 무거운 표정으로 경찰서에 모습을 드러냈다.

 

포토라인 앞에 선 최씨는 “경찰 조사를 성실히 받겠다”면서 “사회적으로 물의를 일으켜 죄송하다”는 짤막한 말을 남기고 경찰서 안으로 들어갔다. 유리홀딩스 대표에게 음주운전 보도 무마를 부탁했느냐는 기자 질문에는 “아니라”라고 부인했다. 또한, 피해자들에 할 말 없냐는 물음에는 “죄송하다”고 답한 뒤 경찰서 안으로 들어섰다.

 

불법 촬영물 유포 혐의를 받고 있는 그룹 FT아일랜드 전 멤버 최종훈 ⓒ 갓잇코리아
불법 촬영물 유포 혐의를 받고 있는 그룹 FT아일랜드 전 멤버 최종훈 ⓒ 갓잇코리아

앞서 최종훈은 이른바 ‘승리 정준영 단톡방’의 멤버로 알려졌다. 최종훈은 승리와 정준영 등과 함께 있던 모바일 메신저 단체 대화방에 잠이 든 여성의 사진이나 동영상 등 불법촬영물을 공유한 혐의(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를 받고 있다.

 

지난 2016년 2월 음주운전 보도를 무마하려고 경찰에게 청탁한 의혹도 받고 있다. 이 사건이 외부에 보도되거나 알려지지 않도록 누군가가 뒤를 봐줬다는 취지의 발언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특히 해당 채팅방에는 ‘경찰총장’이라는 단어가 등장해 주목받았다.

 

최근 각종 의혹이 불거지면서 최종훈은  FT아일랜드를 탈퇴하고, 연예계 은퇴를 선언했다. 이어서 자신의 SNS에 “보도를 통해 제가 참여한 단톡방의 대화들을 마주했을 때, 잊고 있었던 과거 내용들을 다시 확인하게 되면서 너무나 괴로웠고 부끄러웠다”며 “저의 부도덕한 생활에 대해 크게 죄를 뉘우치고, 평생 반성하며 살겠다”고 사과의 뜻을 전했다.


 

 

불법 촬영물 유포 혐의를 받고 있는 그룹 FT아일랜드 전 멤버 최종훈 ⓒ 갓잇코리아
불법 촬영물 유포 혐의를 받고 있는 그룹 FT아일랜드 전 멤버 최종훈 ⓒ 갓잇코리아

 











송송이
기사제보 - gotitkorea@gotit.co.kr

1
댓글

avatar
  
unamusedcooloopsrazzrollcryeeklolmadsadexclamationquestionideahmmbegwhewchucklesillyenvygotitemo
Photo and Image Files
 
 
 
Audio and Video Files
 
 
 
Other File Types
 
 
 
1 Comment threads
0 Thread replies
1 팔로워
 
가장 반응이 많은 댓글
가장 인기있는 댓글 스레드
1 댓글 작성자
알루엣 최근 댓글 작성자
  구독하기  
최신 댓글 오래된 댓글 추천 많은 수
알림
알루엣
회원
알루엣

최종훈도 걸렸군요 다음 피해자는 누굴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