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곡 6곡 첫 공개! 태연, 日 첫 솔로 투어 포문 열었다..후쿠오카 공연 성황

1

 

SM엔터테인먼트 © 갓잇코리아

 

그룹 소녀시대 태연이 일본 첫 번째 솔로 투어의 막을 성공적으로 올렸다.

 

‘TAEYEON JAPAN TOUR 2019 ~Signal~’은 태연의 일본 첫 솔로 콘서트 투어로 개최 전부터 현지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얻으며 당초 예정된 6회 공연이 모두 매진을 기록했다. 이에 도쿄 1회 공연을 추가한 4개 도시, 총 7회 공연으로 진행되는 만큼 태연의 높은 인기를 다시 한번 실감케 한다.

 

이번 투어의 포문을 연 후쿠오카 공연은 지난 13일 후쿠오카 선팔레스에서 펼쳐졌으며, 태연의 환상적인 라이브와 퍼포먼스를 만날 수 있는 다채로운 무대로 관객들을 매료시켰다.

 

이날 공연에서 태연은 최근 발표해 차트 1위를 휩쓴 ‘사계’는 물론 ‘Something New’ ‘Rain’ 등 히트곡 무대, ‘Stay’ ‘I’m The Greatest’ 등 일본 발표곡 무대까지 총 21곡을 선사, 풍성한 음악과 매력으로 폭발적인 환호를 얻었다.

 

더불어 6월 5일 발매 예정인 일본 첫 미니앨범 ‘보이스(VOICE)’ 무대도 최초 공개, 타이틀곡 ‘보이스’부터 ‘호라이즌(HORIZON)’ ‘시그널(SIGNAL)’ 등 태연의 매력적인 보이스를 만끽할 수 있는 신곡 6곡을 처음 선보여 관객들을 열광시켰다. 한편 태연은 오는 22~23일 오사카 국제회의장 메인홀에서 ‘TAEYEON JAPAN TOUR 2019 ~Signal~’의 열기를 이어간다.

 

 




댓글
자동등록방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