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세계개발자컨퍼런스(WWDC) 행사서 ‘IOS13’ 포함 신기능 공개

1

 

 

[갓잇코리아 / 조가영 기자] 올해 애플 ‘세계개발자컨퍼런스(WWDC)’가 6월3일 열린다. 행사에서는 예년과 같이 모바일 운영체제인 ‘iOS13’, 맥 운영체제 ‘맥OS’를 비롯해 ‘tvOS’, ‘워치OS’ 등 제품들의 신규 운영체제가 발표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애플 iOS 13은 오는 9월에 공개될 아이폰 11에 사용될 예정으로, 작년 iOS 12 출시 때 원래 계획됐던 몇 가지 기능들을 포함해 다양한 개선점 및 새로운 기능이 iOS 13을 통해 선보여지게 된다.

 

‘애플 iOS 13’은 유콘이란 코드명으로 개발을 진행해 왔으며 이전과 달리 크게 바뀐것으로 알려졌다. 해외 매체인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iOS 13은 개선된 홈 스크린과 수정된 멀티태스킹 인터페이스를 제공하며 아이패드를 통한 같은 앱의 다른버전 예를 들어 맥OS 및 윈도우10과 서로 호환되는 기능을 강화한 것으로 알려졌다.

 

iOS와 맥OS 간의 호환성도 이번 행사의 화두다. 지난해 WWDC에서 애플은 두 OS 간의 통합은 없다고 선언했지만, 호환성을 높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iOS 앱을 맥용 앱으로 변환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내용이다. 특히, 새로운 iOS에는 다크모드가 제어센터에서 활성화 되며 청력건강 기능 및 월경주기 추적 기능이 새롭게 개편되었다.

 

업데이트 된 미리알림앱에서는 오늘 수행 할 작업, 예약된 작업, 플래그가 지정된 작업 등에 사용이 가능하다. 또한 지도 업데이트, 메세지 기능 업데이트 등 다양한 기능이 업데이트 될 예정이다.

 

한편, 일부 관계자들은 애플이 이날 행사에서 모듈형 맥북프로를 공개할 것으로 보고 있다.

 

애플, WWDC서 'iOS 13'공개
애플, WWDC서 ‘iOS 13’공개 (사진제공 – 폰아레나)

댓글
자동등록방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