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해시태그] 레드벨벳 조이, 폭죽 트라우마 고백 “걱정 시켜드려 죄송”

2

 

레드벨벳 조이, 은은한 아름다움 ⓒ 갓잇코리아

 

[갓잇코리아 / 조가영 기자] 걸그룹 레드벨벳 멤버 조이가 ‘2019 이슬라이브 페스티벌’ 무대에서 끝인사도 하지 않고 황급히 내려간 이유를 밝히고 SNS를 통해 사과의 말을 전했다.

 

레드벨벳은 지난 11일 경기도 가평 자라섬에서 열린 ‘2019 이슬라이브 페스티벌’ 무대에서 공연도중 조이가 황급히 도망쳐 순간 묘한 분위기가 연출됐다. 이는 폭죽이 터진 직후였다. 이후 조이의 모습이 유튜브와 SNS를 통해 공개되며 화제가 됬다.

 

조이는 11일 레드벨벳 공식 인스타그램에 “미안하다는 말 하고 싶어서 올린다. 예전에 눈앞에서 폭죽 터지는 걸 본 이후로 폭죽을 많이 무서워하는데 오늘은 예상치 못한 데다가 갑자기 이명까지 들려서 마지막 인사를 못한 채 들어가게 되었다. 죄송하다”고 적었다.

 

일부 팬들은 조이의 건강 상태에 대한 우려에 대해 “지금은 괜찮아졌다. 걱정 끼쳐드려서 너무 죄송하다. 매 무대마다 잘하고 싶은데 예상치 못한 순간들이 올 때마다 프로답게 대처하지 못하는 것 같아서 제 자신이 되게 미워진다. 앞으로는 이런 일 없도록 마음 단단히 먹고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조이, 폭죽 트라우마 고백 "걱정 끼쳐드려 죄송"  ⓒ 갓잇코리아
조이, 폭죽 트라우마 고백 “걱정 끼쳐드려 죄송” ⓒ 갓잇코리아

 

조이 글 전문

러비들. 미안하다는 말 하고 싶어서 올려요.

예전에 눈 앞에서 폭죽 터지는 걸 본 이후로 폭죽을 많이 무서워하는데 오늘은 예상치 못한데다가 갑자기 이명까지 들려서 마지막 인사를 못한 채 들어가게 되었어요.

죄송합니다….

지금은 괜찮아졌어요!! 걱정 끼쳐드려서 너무 죄송해요.

매 무대마다 잘하고싶은데 예상치 못한 순간들이 올 때마다 프로답게 대처하지 못하는 것 같아서 제 자신이 되게 미워지는데요.

앞으로는 이런 일 없도록 마음 단단히 먹고 노력하겠습니다!! 죄송합니다

 

 

 



댓글
자동등록방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