뜨뜨뜨뜨, “트위치 코리아 거짓말”…영구정지 사태 해명

0

뜨뜨뜨뜨(본명 석주형)…트위치 뷰봇 관련 해명
뜨뜨뜨뜨 ‘트위치 코리아 영구정지 사태에 대한 진실’ 이라는 영상 공개

 

[갓잇코리아 / 송성호 기자] 인터넷 방송플랫폼 아프리카 TV BJ 뜨뜨뜨뜨가 이전에 활동했던 플랫폼 트위치에서 영구정지 사태에 대한 해명했다. 그는 지난 25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트위치 코리아의 부패와 영구정지 사태에 대한 진실’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업로드했다.

 

그는 “나와 릴카는 뷰봇을 사용하지 않았음을 재차 강조한다”며 “지난 1년6개월 동안 진실을 박히기 위해 노력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서 그는 “트위치 본사와 연락 후 알게된 트위치 코리아 운영진의 거짓말과 권력남용에 대해 밝히기 위해 영상을 준비했다”고 밝혔다.

 

앞서 뜨뜨뜨뜨와 랄카는 2017년 12월 21일 사전경고 없이 트위치 코리아로부터 ‘뷰봇’을 사용했다는 이유로 영구정지를 당했다. 뷰봇은 다수의 트위치 계장을 만들어 프로그램을 이용해 구독자와 시청자 수를 임의로 늘리는 것을 의미한다.

 

이후 뜨뜨뜨드와 랄카는 억울함에 트위치 코리아 측에 도움을 요청했다. 하지만 트위치 코리아 측은 “본사에서 처리한 일”이라며 도움을 거절했다. 파트너 계약에 따라 법적중재소송을 준비하려고 했으나 그마저도 쉽지 않았다. 본사가 아닌 트위치 측 외부 로펌이 계약 때 서명한 조약을 이유로 “법적 문제가 없다”며 맞고소했기 때문이다.

 

하지만 그는 “트위치 코리아 측의 거짓말”이라고 주장했다. 뜨뜨뜨뜨는 “알고보니 트위치 코리아에서 트위치 본사와 연락이 닿지 않도록 유도했다”면서 자신과 릴카의 영구정지는 트위치 코리아에서 결정한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트위치 본사의 정책과도 맞지 않는 결정이었다고 언급했다.

 

이후 “채널에서 타인에 의해 돌아갈 수 있는 뷰봇이 의심됐을 때 트위치 코리아 운영자가 같은 상황의 다른 스트리머들과 차별하고 운영자 개인의 주관적 판단으로 경고, 고의성에 대한 검증 절차 없이 정지하고 거짓말까지 한 것은 부당한 처사”라고 주장하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명예회복이 궁극적인 목표”라며 단 한번도 부정한 프로그램을 쓴 적이 없다고 말했다. 이어서 “여러분이 관심을 가져주시고, 사건이 커져서 진실이 밝혀질 수 있도록 도와달라”고 언급했다. 이에대해 트위치 코리아는 여전히 답변이 없는 상태이다. 27일(월)에 해당내용에 대한 답변이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유튜브 '뜨뜨뜨뜨'
유튜브 ‘뜨뜨뜨뜨’

 


댓글
자동등록방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