델, 보안성 대북 높인 비즈니스 노트북 '래티튜드' 13종 공개...8·9세대 인텔 CPU 탑재

2

델, 10세대 래티튜드 비즈니스 노트북 공개 ⓒ 갓잇코리아

 

모듈형 도킹 스테이션 ’델 독’ 3종 공개…가장 장애율 낮은 PC, 신뢰도 높아
“세상에서 가장 작은 기업용 노트북”

 

[갓잇코리아 / 송성호 기자] 델이 보안 기능을 대폭 향상한 비즈니스용 노트북 리딩 브랜드 ‘래티튜드(Latitude)’ 7000, 5000, 3000 등 10세대 제품을 14일 새롭게 공개했다.

 

델은 14일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25주년을 맞은 비즈니스 노트북 ‘래티튜드’의 10세대 모델을 다수 공개했다. 신제품은 보안 기능을 대폭 높였고, 강력한 휴대성 및 LTE·와이파이 연결성, 높아진 배터리 충전 속도 등을 갖췄다.

 

3개 시리즈 모두 인텔의 8세대 코어 위스키 레이크-U v프로 프로세서와 9세대 코어 커피레이크-H 리프레시 프로세서가 장착됐다. 인텔 와이파이 6을 통해 더욱 빠른 무선 인터넷 연결 속도를 제공한다.

 

특히, 빠른 충전기능을 적용해 한 시간 동안 최대 80%의 배터리 충전이 가능하다. 익스프레스 차지 부스트 기능은 20분 동안 최대 35%의 배터리 충전을 가능케 한다. 보안 면에서는 ‘윈도우 헬로’의 안면인식 로그인을 위한 적외선카메라와 전원 버튼에 내장되는 인식기 옵션이 지원된다.

 

또 하나 눈여겨 볼 제품은 바로 ‘래티튜드 7400 투인원’ 노트북이다. 올 초 CES2019에서 ‘에디터스 초이스 어워드’를 수상한 ‘래티튜드 7400 투인원’은 세계에서 가장 작은 크기의 14인치 기업용 투인원 노트북이다. 한 번 충전 시 최대 24시간까지 버틸 수 있다. 래티튜드 7200 투인원은 3대2 화면비의 12인치 태블릿PC.

 

보급형 제품인 래티튜드 3000 시리즈로는 ▲래티튜드 3500 ▲래티튜드 3400 ▲래티튜드 3301을 선보였다. 래티튜드 3301의 경우 동급의 제품들 가운데 가장 작고 가볍다는 것이 델 측의 설명이다.

 

델, 10세대 래티튜드 비즈니스 노트북 공개 ⓒ 갓잇코리아
델, 10세대 래티튜드 비즈니스 노트북 공개 ⓒ 갓잇코리아

 


댓글
자동등록방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