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포토]’밥친구’ 한고은 “주부로서 집밥 관심…사랑하는 남편 생각나”

2

'밥친구' 한고은 "주부로서 집밥 한계 느껴" ⓒ 갓잇코리아

 

[갓잇코리아 / 송송이 기자] 배우 한고은이 다른 집밥이 어떨까 궁금해서 출연하게 됐다고 밝혔다.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DDMC 빌딩 미디어가든에서 열린 스카이드라마 ‘밥친구’ 제작발표회에는 이상민, 서장훈, 한고은, 강레오 셰프, 서현석 PD가 참석했다.

 

이날 한고은은 ‘밥친구’에 출연을 결심한 이유에 대해 “한 끼 집밥을 받아 보는 게 너무 행복한 일이라 주부로서 일을 하다가 다른 분들의 밥상은 어떤 모습일까. 주부들이 가장 궁금해한다. 저도 그런 것들을 많이 배우지 않을까 그런 생각과 메리트에 시작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저도 무릎을 탁 치게 만드는 것들이 있었다. 어렵지 않고 간단한 건데 그랬다. 오늘 뭐 먹지 고민하시는 분들에게 많은 도움이 되고 시각이 트일 것 같다”고 강조했다.

 

이날 한고은은 가장 기억에 남는 음식에 대해 “어떤 음식을 먹고 3일 동안 생각났다. 특이한 주방 도구도 구입해야 해서 크게 마음을 먹지 않으면 그랬다. 이걸 사 먹을 수도 없고 정말 생각나더라. 그 요리는 전복가마솥밥이다”며 “약간의 팁이 있는데 다르다”고 했다.

 

이어 그는 “그게 3일 동안 생각 나서 너무 좋아하는 음식을 보면 사랑하는 사람이라고 하지 않느냐. 주변에 사랑하는 사람이 생각나더라. 남편이 생각났다”고 덧붙였다.

 

한편 ‘밥친구’는 맛에 일가견이 있는 셀럽 4인 이상민, 서장훈, 한고은, 강레오가 SNS 속 쿡 스타를 만나 이들이 직접 만든 요리를 맛보고 배우며 푸드 스토리를 풀어나가는 신개념 집밥 예능이다. 오는 22일 오후 7시50분 처음 방송된다.

 

 

한고은, 사랑스러운 미소 ⓒ 갓잇코리아
한고은, 사랑스러운 미소 ⓒ 갓잇코리아
한고은, 사랑스러운 브이 ⓒ 갓잇코리아
한고은, 사랑스러운 브이 ⓒ 갓잇코리아
한고은, 사랑스러운 브이 ⓒ 갓잇코리아
한고은, 사랑스러운 브이 ⓒ 갓잇코리아


댓글
자동등록방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