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5G 어떤 세상 만들까? ‘1인 콘텐츠 360도로 보여준다’

3

(현장) 5G 어떤 세상 만들까? '1인 콘텐츠 360도로 보여준다' ⓒ 갓잇코리아

360 라이브 스트리밍 기능으로 1인 미디어에 최적
목에 거는 타입으로 한 손 자유… 4K고화질 영상 선명하게 전달

 

[갓잇코리아 / 송성호 기자] KT가 목에 거는 밴드형 360도 카메라 ‘핏 360′(FITT 360)을 28일 출시한다. KT는 25일 오전 서울 종로구 ‘어니언 안국’에서 ‘5세대(5G) 이동통신 웨어러블 360 카메라 쇼케이스’를 열고 영상 커뮤니케이션 플랫폼 ‘리얼 360’과 목밴드형 360도 카메라 ‘핏 360’을 공개했다.

 

핏 360은 목에 거는 ‘넥밴드형’ 카메라로 국내 스타트업 링크플로우가 제작했다. 특히, 다른카메라와 달리 두손이 자유로운 상태에서 촬영할 수 있는 세계 최초의 360도 촬영이 가능한 웨어러블 카메라이다.

 

목어 거는 형태이기 때문에 기존 ‘고프로’와 같은 카메라와 달리 두 손이 자유로운 상태에서 촬영을 할 수 있는 것이 최대 장점이다. 120도 간격으로 3개의 카메라가 장착돼 있으며, 총 3개의 카메라가 동시에 4K UHD(초고화질) 촬영한다. 해당 영상은 기기에서 스티칭(Stitching) 작업을 거쳐 KT의 ‘리얼 360’ 애플리케이션으로 실시간 전송된다.

 

(현장) 5G 어떤 세상 만들까? '1인 콘텐츠 360도로 보여준다' ⓒ 갓잇코리아
(현장) 5G 어떤 세상 만들까? ‘1인 콘텐츠 360도로 보여준다’ ⓒ 갓잇코리아

핏360과 5G 스마트폰이 와이파이로 연결돼 촬영된 영상을 스마트폰으로 보고, 스마트폰은 5G로 다른 사람들에게 영상을 공유한다. 4K 초고화질이지만 5G의 초저지연, 초고속의 특성으로 깨끗한 화질을 지연없이 볼 수 있다.

 

핏 360 개발사는 ‘링크플로우’다. KT는 지난해 4월 자사 스타트업 발굴 프로그램인 ‘오픈 이노베이션’을 통해 링크플로우와 첫 만남을 가졌다. 이후 15개월간 협업을 통해 ‘리얼 360’과 여기에 최적화한 핏 360 개발에 성공했다. 핏 360은 오는 28일부터 KT샵에서 단독으로 판매한다.

 

색상은 블랙과 골드, 민트까지 총 3종이다. 출고가는 79만2000원이다. 다만 출시 이후 한달간 9만9000원 할인 프로모션이 진행된다. 제휴카드를 활용하면 37만60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여러 불특정 다수에게 보여주려면 ‘360 라이브 스트리밍’을 이용하면 된다. 현재 유튜브와 페이스북에 실시간 영상을 전송할 수 있다. KT는 유튜버 등 1인 크리에이터에게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경쟁사 제품과 달리 목에 착용하는 방식이라 한 손이 자유로운 점, 최대 60분동안 즐길 수 있는 배터리 용량 등이 이들의 수요를 끌어낼 것으로 전망된다.

 

(현장) 5G 어떤 세상 만들까? '1인 콘텐츠 360도로 보여준다' ⓒ 갓잇코리아
(현장) 5G 어떤 세상 만들까? ‘1인 콘텐츠 360도로 보여준다’ ⓒ 갓잇코리아

박현진 KT 5G 사업본부장(상무)은 “KT는 ‘리얼 360’ 등 통신사 중 유일하게 5G 시대에 맞는 영상 커뮤니케이션 서비스를 선보였다”며 “5G 시대는 스스로 영상을 만들어 공유하는 것에 큰 가치와 재미를 느끼는 세상으로 KT는 앞으로도 새로운 서비스를 고민해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김용국 링크플로우 대표는 “5G 시대에는 360도로 영상을 돌려보는 세상이 될 것”이라며 “핏 360은 카메라에 대한 전문 지식이 없는 사람들도 일상에서 쉽게 사용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라고 말했다.

 

(현장) 5G 어떤 세상 만들까? '1인 콘텐츠 360도로 보여준다' ⓒ 갓잇코리아
(현장) 5G 어떤 세상 만들까? ‘1인 콘텐츠 360도로 보여준다’ ⓒ 갓잇코리아
(현장) 5G 어떤 세상 만들까? '1인 콘텐츠 360도로 보여준다' ⓒ 갓잇코리아
(현장) 5G 어떤 세상 만들까? ‘1인 콘텐츠 360도로 보여준다’ ⓒ 갓잇코리아

 

 


댓글
자동등록방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