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개발자 콘퍼런스 ‘SDC 2019’ 10월말…美 산호세 개최

3

SDC 2019 홈페이지 캡처 © 갓잇코리아

 

‘SDC 2019’ 10월 29~30일 새너제이 컨벤션센터에서 개최

 

[갓잇코리아 / 송성호 기자]삼성전자가 개발자들의 축제 ‘삼성 개발자 컨퍼런스 2019′(SDC 2019)를 오는 10월29일부터 30일까지 미국 캘리포니아 새너제이에서 개최한다고 28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이날부터 SDC 2019 홈페이지를 개설해 참가자 모집에 나선다.

 

삼성전자는 지난 2013년부터 개발자 컨퍼런스를 열고 스마트 생태계 활성화와 개발자 지원 방안에 대한 논의를 진행하고 있다. 2013년 첫 개최 이후 줄곧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렸던 SDC는 올해 더 많은 개발자들이 참석할 수 있도록 캘리포니아 새너제이로 무대를 옮긴다.

 

세계 개발자 축제중 하나가 애플의 세계개발자회의(WWDC)이다. 애플은 2002년까지 매해 세계개발자회의(WWDC)를 캘리포니아 산호세에 위치한 모스콘센터에서 개최하다가 이후 샌프란시스모 모스콘센터로 개최지를 옮겼다. 하지만 2017년 신사옥이 완공된 이후 다시 새너제이 컨벤션센터에서 개발자 회의를 개최해왔다. 삼성전자도 같은 곳에서 SDC를 진행하게 된 것.

 

SDC는 전세계 개발자들에게 삼성전자의 기술을 소개하는 자리다. 기조연설부터 주제별 다양한 세션, 제품 소개 등이 이뤄져 개발자들의 축제로 불리고 있다. 삼성전자는 올해도 다양한 주제의 세션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등록 홈페이지를 보면 △5세대(5G) 이동통신 △인공지능(AI) △증강현실(AR) 및 가상현실(VR), 혼합현실(MR) △디자인 △사물인터넷(IoT) 등에 관련한 세션이 준비될 전망이다.

 

SDC 2019 홈페이지 캡처 © 갓잇코리아
SDC 2019 홈페이지 캡처 © 갓잇코리아

 



댓글
자동등록방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