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상파 e스포츠 예능…롤 도전기 다루는 ‘왕좌 e 게임’

4

KBS아레나에서 열린 '왕좌e게임' 제작발표회에서 출연진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갓잇코리아

KBS ‘왕좌e게임’, E-Sports 예능 프로그램의 새 장을 연다

조현 “코스프레 의상 논란, 오히려 응원 많이 받아”

 

[갓잇코리아 / 송송이 기자] 가장 핫한 게임 인 ‘롤’을 소재로한 예능이 탄생했다.

 

지상파 최초로 시도하는 E-Sports 예능 프로그램인 KBS 왕좌e게임이 18일 서울 강서구 KBS 아레나에서 제작발표회를 열고 다양한 매력과 함께 재미와 희열을 선사하기 위한 출발을 알렸다.

 

‘왕좌e게임’은 프로게이머들과 5명의 MC군단이 ‘왕좌’의 자리를 놓고 게임 대결을 펼치는 예능이다.10년 째 PC방을 운영해온 장동민, 게임 관련 개인 방송을 오래 해온 유상무, ‘게임 덕후’로 소문난 그룹 베리굿의 조현 등이 게임 ‘생초짜’ 연예인들과 함께 프로게이머들로부터 ‘롤’을 배워 나가며 정식 e스포츠 선수단의 일원으로 성장해가는 과정을 담는다.

 

연출자 이창진 PD는 “기존의 게임 예능들이 다양한 게임 종류를 가볍게 다뤘다면, ‘왕좌e게임’은 ‘롤(League Of Legend)’만 집중적으로 공략한다”고 설명했다.

 

이날 열린 제작발표회에서 가장 주목받은 출연자는 조현이었다. 그는 지난달 ‘게임올림픽 2019:골든카드’ 행사에 롤의 한 캐릭터인 아리의 코스프레 의상을 입고 등장했는데, 이 의상을 두고 선정성 논란이 일기도 했다. 조현은 “그 일 이후 많은 분이 응원해 주셔서 오히려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있다”고 밝혔다.

 

다른 출연진들도 프로그램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장동민은 “촬영 날짜가 계속 기다려지고, 얼른 촬영을 하고 싶었다”고 밝혔고, 유상무도 “KBS에서 만드는 e스포츠 예능이라 기대가 있었다”고 말했다.

 

 

KBS아레나에서 열린 '왕좌e게임' 제작발표회에서 출연진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갓잇코리아
KBS아레나에서 열린 ‘왕좌e게임’ 제작발표회에서 출연진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갓잇코리아
KBS아레나에서 열린 '왕좌e게임' 제작발표회에서 출연진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갓잇코리아
KBS아레나에서 열린 ‘왕좌e게임’ 제작발표회에서 출연진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갓잇코리아

댓글
자동등록방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