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TV·JYP엔터, 美 포브스 선정 ‘아시아 200대 유망기업’

5

서수길 아프리카TV 대표. © 갓잇코리아

 

디지털 미디어 기업 중 유일…국내 기업 JYP 포함 총 11개

 

[갓잇코리아 / 송성호 기자]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가 아프리카TV를 유망기업으로 인정했다. 아프리카TV는 포브스가 선정한 ‘2019 아시아 지역 매출 10억달러 이하 200대 기업'(Asia’s 200 Best Under A Billion)에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포브스는 매년 연 매출 10억 달러 이하의 아시아·태평양 지역 기업을 대상으로 매출 및 순이익 성장세 등을 종합 평가해 유망 기업을 발표한다. 올해는 아프리카TV를 포함해 총 11개 한국 기업이 순위권에 들었다.

 

200대 기업 중 1인 미디어 플랫폼 서비스를 제공하는 디지털 미디어 기업으로 이름을 올린 곳은 아프리카TV가 유일하다.

 

아프리카TV 관계자는 “1인 미디어 플랫폼으로서 새로운 산업을 발전시키고 신규 가치를 창출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은 요인인 것 같다”며 “개인이 창출하는 가치가 높게 평가받고, 젊은 세대들만의 개성과 장점이 존중받을 수 있도록 계속해서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아프리카TV 로고 ⓒ 아프리카TV 제공
아프리카TV 로고 ⓒ 아프리카TV 제공

댓글
자동등록방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