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이 콘텐츠산업 전체 성장 이끌어간다! 수출액 66.9% 차지

4

콘텐츠산업 수출액 © 갓잇코리아

 

2018 하반기 및 연간 콘텐츠산업 동향분석보고서 발표

게임, 지난해 국내 콘텐츠 산업 수출 66.9% 차지···”수출 역군 인증”

 

[갓잇코리아 / 송성호 기자] 콘텐츠 관련 산업이 게임을 중심으로 꾸준히 성장하고 있다. 2018년도 국내 콘텐츠산업 수출액은 약 95억5000만달러로 나타났으며 그 중 게임산업이 63억9161만달러로 전체 산업의 66.9%를 차지하며 수출 역군임을 증명했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이하 콘진원)은 이같은 결과를 담은 ‘2018년 하반기 및 연간 콘텐츠산업 동향분석보고서’를 29일 발간했다. 콘텐츠 산업 동향분석보고서는 2018년 연간 콘텐츠산업 매출과 수출 등의 산업통계를 잠정 집계하고, 생산·소비·매출·수출·고용·투자·상장사 재무구조 변화추이를 종합적으로 분석했다.

 

2018년도 콘텐츠산업 수출액은 전년 대비 7억4000만 달러 증가한 약 95억5000만 달러로 나타났으며 지난 5년간(’14년~’18년) 연평균 16.0%의 높은 성장률을 보였다. 수출 비중은 66.9%를 차지한 게임산업이 성장을 이끌었으며 출판, 만화, 음악, 애니메이션, 방송, 캐릭터 산업 등이 전년대비 10% 이상 증가했다.

 

2018년에는 게임산업 중에서도 모바일 위주로 성장한 것으로 분석되었다. 수출액 규모도 게임산업이 63억9161만 달러로 가장 컸다. 이어 캐릭터(7억3334만 달러), 지식정보(6억4410만 달러), 음악(5억6417만 달러)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국내 경제 성장률이 전년대비 2.7% 성장했고, 지난 5년간 전 산업 매출액이 3.3% 성장한 것과 비교하면 지난 5년간 연평균 5.8% 꾸준히 성장하고 있는 콘텐츠 산업은 주목할만한 수치이다. 그 중에서도 게임이 산업역군 역할을 하고 있는 것.

 

콘텐츠산업 매출액은 애니메이션을 제외한 전 산업 부문에서 증가했으며 음악(11.9%), 지식정보(9.7%), 만화(7.0%) 산업이 높은 증가율을 보여 국내산업 성장에 크게 기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보고서는 콘텐츠 사업체 2413개에 대한 실태조사 및 콘텐츠 상장사 118개의 자료를 분석하였으며, 통계청, 한국은행 등에서 제공하는 거시통계 데이터를 참고했다. 보고서는 콘진원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콘텐츠산업 수출액 © 갓잇코리아
콘텐츠산업 수출액 © 갓잇코리아
콘텐츠산업 수출액 © 갓잇코리아
콘텐츠산업 수출액 © 갓잇코리아

 


댓글
자동등록방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