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이종석 측 “입대 전 사내이사 사임, 군복무 중 영리행위 논란 억울”

8

이종석 ⓒ 갓잇코리아

 

[갓잇코리아 / 송송이 기자] 배우 이종석이 권나라와의 열애설을 부인한 데 이어, 군 대체복무 중 영리행위를 한 것 아니냐는 의혹에 대해 해명했다.

 

소속사 에이맨프로젝트는 1일 군 대체복무 중인 이종석이 실질적인 대표 자격으로 권나라를 영입해 영리 행위를 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에 “에이맨프로젝트의 운영은 현재 오랜 매니저 경험이 있는 차강훈 대표가 맡고 있으며 이종석의 동생이 사내 대표이사로 등기돼 있다”고 밝혔다.
즉 이종석은 입대 전인 지난 2월 20일 이미 사내이사직을 사임했다고”라고 밝혔다.

“과거 사내이사로 등재돼 있던 인력이 지난 4월 퇴사하면서 자연스럽게 다른 인력으로 대체됐다”고 설명했다. 또한 권나라의 계약과 관련해 “권나라는 5월 전속 계약을 체결했으며 이와 관련한 공식적인 업무 역시 해당 매니저들이 수행했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이종석은 관련 법규를 인지하고 현재 성실히 군복무 중입니다. 사람과 사람 간에 주고받는 인간적인 대화나 교류 등 지극히 사적인 부분까지 영리행위를 추구하는 것으로 몰아가는 것은 억울한 일일 것”이라며 “당사 소속 배우들과 관련해 악성적인 루머를 생성하고 있는 일부 움직임이 포착돼 법적 대응을 검토 중”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이날 불거진 열애설에 대해 “이종석 씨와 권나라 씨의 열애설에 대해 ‘사실무근’임을 다시 한번 확인드린다”고 거듭 부인했다.

 

 


댓글
자동등록방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