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우주안 “강타와 다시 만남 갖는 중…실수로 영상올려 사과”

7

강타(왼쪽), 한가인(출처 본인 SNS) © 갓잇코리아

 

[갓잇코리아 / 송송이 기자] 레이싱 모델 우주안(한가은)이 가수 강타와 과거 열애한 사이이며 최근 다시 만남을 갖고 있다고 고백했다.

 

우주안은 1일 인스타그램에 “오늘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 드리고 힘들게 해 드린점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라고 적었다. 이어서 그녀는 “강타와 교제를 하다 작년에 헤어졌고 최근에 다시 만남을 갖고 서로를 알아가는 중에 제 실수로 작년에 찍은 영상을 어제 게재하게 됐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저의 부주의로 인해 놀랐을 강타씨와 마음 아파하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 드립니다”며 사과했다. 앞서 우주안은 인스타그램에 ‘럽스타그램’이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강타와 촬영한 영상을 올렸다.

 

소속사에서는 빠르게 부인했지만, 누리꾼들은 인스타그램 업로드 시스템상 작성자가 직접 #럽스타그램이라는 해시태그까지 쓰면서 영상을 실수로 올렸다고 하는 것이 이해가 되지 않는다는 댓글이 다수 달렸다.

 

강타는 이날 우주안 외에도 배우 정유미와의 열애설이 불거졌다. SM엔터테인먼트는 “정유미와는 친한 동료 사이일 뿐”이라며 부인했다. 정유미의 소속사 에이스팩토리 역시 “열애설은 사실이 아니다. 강타와는 친한 동료 사이”라고 못박았다.

 

우주안이 또 다시 공식입장을 올리며 강타의 입장과는 상반된 내용이 담겨 이목을 집중시켰다. 열애설이 마무리 된 시점에 공개된 우주안의 입장에 강타가 또 한번 공식입장을 표명할지 주목된다.

 

우주안 인스타그램 ⓒ 갓잇코리아
우주안 인스타그램 ⓒ 갓잇코리아

 

 

이하 우주안 인스타그램 전문

 

오늘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 드리고 힘들게 해 드린점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드립니다.

 

강타씨와 저는 교제해오다 작년 헤어졌고 최근에 다시 만남을 갖고 서로를 알아 가는 중 저의 실수로 인해 어제 작년에 찍은 영상이 게재되어 많은 분들의 심려를 끼치고 걱정을 드리게 되었습니다.

 

저의 부주의로 인해 놀라셨을 강타씨와 마음 아파하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 드립니다.

 

 


댓글
자동등록방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