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텔, 10나노 공정 ‘아이스 레이크’ CPU 11종 출시…’획기적으로 개선된 그래픽’

5

인텔, 10나노 공정 도입한 '아이스 레이크' CPU 출격 ⓒ 갓잇코리아

 

슬림형 노트북 및 투인원 겨냥…인텔 아이리스 플러스 그래픽 탑재

획기적으로 개선된 내장 그래픽, 10nm 공정 및 아키텍처설계로 성능 향상

 

[갓잇코리아 / 송성호 기자] 인텔이 마침내 10나노 공정을 적용한 10세대 ‘아이스 레이크’ 중앙처리장치(CPU) 11종을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인텔의 새로운 프로세서는 고성능 인공지능(AI)을 구현하며 높은 엔터테인먼트 기능을 위한 ‘인텔 아이리스 플러스 그래픽’을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

 

다만, 데스크톱용 CPU는 조금더 기다려야 할 것으로 보인다. 인텔은 먼저 투인원과 노트북용 U시리즈 및 Y 시리즈 칩을 출시한다. 올해 연말이면 해당 프로세서가 탑재된 노트북을 시장에서 만나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크리스 워커 인텔 부사장 겸 모빌리티 클라이언트 플랫폼 총괄매니저는 “10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는 노트북 PC 플랫폼에서 리더십의 의미에 대한 패러다임을 전환시킨다”며 “인텔의 10나노 공정 기술과 아키텍처 설계로 PC에서 처음으로 광범위한 인공지능을 구현할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인텔의 10세대 10nm 프로세서 ‘이이스 레이크’는 얇고 가벼운 노트북과 투인원에서도 AI 기능을 탑재한 프로세서로 최신 AI 애플리케이션에 필요한 성능을 제공한다.

 

‘인텔 딥 러닝 부스트(Intel Deep Learning Boost)’는 CPU에 뉴럴 네트워크를 가속화하는 새로운 전용 명령어 세트로, 자동 이미지 향상 및 사진 인덱싱, 실사 효과와 같은 시나리오에서 응답성을 극대화한다. 또한, 최대 1테라플롭(teraflop)의 GPU 엔진 컴퓨팅이 가능한 점이 특징이다.

 

인텔, 10나노 공정 도입한 '아이스 레이크' CPU 출격 ⓒ 갓잇코리아
인텔, 10나노 공정 도입한 ‘아이스 레이크’ CPU 출격 ⓒ 갓잇코리아

10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는 내장 그래픽 칩셋 ‘인텔 아이리스 플러스’ 내장 그래픽 칩셋을 탑재해 기존 성능보다 두 배 이상 향상되었다. 그래픽 성능이 향상되면서 1080p 게이밍은 물론 4K 비디오 편집, 고해상도 사진 처리 등과 같은 작업도 노트북에서 구현가능하다.

 

이번 신제품은 인텔 프로세서 최초로 10나노 공정이 적용된 것이 눈에 띈다. 다만, 인텔은 전 세대 제품과 동일한 코어 수를 택했다. Core i7, i5에는 4개의 코어 8개 쓰레드 Core i3에는 2개의 코어를 탑재한다. 반면에 클럭 속도는 크게 향상 시켰다. 기본클럭이 8세대 제품 대비 22% 이상 증가했다.

 

인텔의 10나노 공정 프로세서가 적용된 제품은 OEM 제조사를 통해 올해 연말 출시될 예정이다.

 

인텔, 10나노 공정 도입한 '아이스 레이크' CPU 출격 ⓒ 갓잇코리아
인텔, 10나노 공정 도입한 ‘아이스 레이크’ CPU 출격 ⓒ 갓잇코리아
인텔, 10나노 공정 도입한 '아이스 레이크' CPU 출격 ⓒ 갓잇코리아
인텔, 10나노 공정 도입한 ‘아이스 레이크’ CPU 출격 ⓒ 갓잇코리아

 


댓글
자동등록방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