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2kg 뺀’ 유재환 “40kg 감량 목표…가수 유엘로 새로운 시작”(인터뷰)

5

 

유재환 인스타 그램 ⓒ 갓잇코리아

 

[갓잇코리아 / 김지혜 기자] 작곡가 유재환이 32kg을 감량한 후 훈훈해진 외모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데 대해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유재환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실검 1위 너무나 감사드린다”며 “‘복면가왕’을 2번이나 했었는데 그 희열을 잊을 수 없더라. 그래서 ‘그래! 내 자신이 비만으로 가려진 리얼 몸 가면을 벗어 던지게 하자’고 다짐한 게 벌써 4개월 전이다”는 글을 남겼다.

 

유재환은 26일 갓잇코리아에 “오전부터 이렇게 많은 관심을 주실 줄 몰랐다”라며 “많은 관심을 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그는 “살이 빠지고 가장 좋은 것은 건강해질 수 있다는 점”이라며 “예전에 자격지심 가득 했던 마음이 살이 빠지면서 사라진 것 같고, 너무 좋다”고 웃었다.

 

유재환은 다이어트 비결에 대해선 “저는 건강하게 다이어트를 했고, 현미밥 위주의 식단으로 배가 고프지 않은 다이어트였다”라고 말했다.

 

유재환은 32kg을 감량한 이후에도 꾸준히 체중 관리를 할 예정이다. 그는 “이제까지 32kg을 감량했고 40kg까지 감량하는 것이 목표”라며 “40kg을 감량하면 65kg이 된다. 마른 몸으로 살아 보고 싶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유재환은 또 “이제 유재환에서 가수 유엘로 돌아가서 새롭게 활동을 시작할 것 같고, 유엘로 오는 11월말 음원을 발표할 예정”이라며 “향후 콘서트, 음원 발매 등 다양한 음악적 활동을 보여드릴 계획”이라고 전했다.

 

유재환은 “새로운 가수의 새로운 음악이 나올 텐데 많이 좋아해주셨으면 좋겠다”라며 “살이 빠져서 다시 시작된 나도 그 음악에 포함돼 있을 것이니, 기대해주셨으면 한다”고 당부했다.

 

 

유재환의 인스타그램 글 전문이다. 

(실검1위 너무나 감사드립니다) 복면가왕을 2번이나 했었는데 그 희열을 잊을수가없더라구요!!!! 그래서 ‘그래! 내자신이 비만으로 가려진 리얼 몸가면을 벗어던지게하자’ 라고 다짐한게 벌써 4월개전이네요…

 

자 이제는 당당히 말할수있어요 “음악인유재환님 가면이랑 살로된 전신 망토까지 다 벗고 공개해주세요~~~~~” 갑니다! !!!! 갑니다 !! 자!!!!!

 

물론 어우엄~청 대단하진않지만 그래도 여러분들도 친구들도 할수있어요 다 이겨낼수있어요 지짜 다 할수있아요. 최고로 살쪘을땜 살이 넘 쪄서 아무도못만닌거같아요 자격지심이 너무심하고공황오고 그래서… 다이어트는몸이 습관화되는게 의외로 빨라요 그것에대해서는 나중에 잠시 또 설명드릴게요!!

 

이렇게 관심가져주셔서 진짜 감사합니다 ‘음악인’ ‘새로운 음악인’으로 다시태어날거에요 본적있었지만 본적없는 새로운 음악인이요!!!!^^♡

 

 


댓글
자동등록방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