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의상논란 해결…SM·디자이너 오해 풀어 “서로 이해”

1

레드벨벳 © 갓잇코리아

 

[갓잇코리아 / 송송이 기자] 걸그룹 레드벨벳 측과 이들의 신곡 의상이 자사 제품과 유사하다는 의혹을 제기했던 해외 패션업체 측이 “서로 간의 오해를 풀었다”고 언급했다.

 

문제를 제기했던 해외 브랜드 Paris 99의 디자이너는 30일 자신의 SNS에 “SM엔터테인먼트의 비주얼 디렉터와 대화를 했고, 우리는 서로를 충분히 이해하게 되었으며 친구가 되었다. 앞으로 함께 일하기를 기대한다”는 글을 올렸다.

 

이에 대해 레드벨벳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Paris99 디자이너와 충분한 대화를 통해 서로를 이해했고 좋은 관계가 됐다”며 “추후 함께 하는 작업도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Paris99’ 측은 지난 20일 레드벨벳 신곡 콘셉트 의상이 자사 제품과 유사하다고 주장하며 유감을 표했다. 이후 디자이너와 SM엔터테인먼트 측은 직접 대화를 해 유사성 논란에 대한 오해를 풀었고, 현재 이들이 의혹을 제기하며 올렸던 게시물은 삭제된 상태다.

 

한편, 레드벨벳은 새 미니앨범 ‘The ReVe Festival’ Day 2(‘더 리브 페스티벌’ 데이 2)를 발매하고 신곡 ‘음파음파’로 활동 중이다.

 

SM 엔터테인먼트 / 레드벨벳 ⓒ 갓잇코리아
SM 엔터테인먼트 / 레드벨벳 ⓒ 갓잇코리아

 


댓글
자동등록방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