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 안재현과 결혼생활 ‘수칙’ 공개…”진정한 사과 원해”

3

구혜선 인스타그램 © 갓잇코리아

 

구혜선, 인스타에 ‘안재현 주의할 점’ 사진 공개

이혼을 바라지 않는다는 구혜선…”내가 원하는 건 사과”

 

[갓잇코리아 / 송송이 기자] 3일밤 구혜선이 이번엔 안재현과의 결혼 수칙이 담긴 사진을 올렸다. 이어서 남편 안재현의 사과를 바란다는 메시지를 전했다.

 

구혜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안재현과 나눈 각서를 공개했다. 처음에는 “인간이 돼라”는 메시지를 적었으나, 곧 이를 수정하고 “제가 진정으로 원하는것은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고 사과하는 것입니다. 삼년동안 부탁하고 당부하고 달래가며 지켜온 가정입니다”라는 글로 바꿨다.

 

구혜선이 공개한 사진 2장에는 안재현과 작성한 결혼 수칙이 담겨 있었다. 안재현은 주의해야 할 점 총 12개를 작성했다. 해당각서에는 ‘고집부리지 않기’ ‘술 마실 때 저녁 11시까지만 마시기’ ‘술 취해서 기분이 좋아도 소리 지르거나 손찌검하지 않기, 폭력 쓰지 않기’ ‘고양이 화장실 치우기’ ‘고집부리지 않기’ 등이 있으며, ‘구혜선 주의할 점’에는 ‘없음’이라는 메시지가 적혀 있다. ‘3월까지’라는 설명에 따라 과거의 것으로 보인다.

 

앞서 구혜선은 반려동물 ‘안주’ 사진을 게재하며 “안주. 저랑 산 세월이 더 많은 제 반려동물입니다. 밥 한 번 똥 한 번 제대로 치워준 적 없던 이가 이혼통보하고 데려가 버려서 이혼할 수 없습니다”라는 글을 게재하며 SNS를 통해 자신의 입장을 재차 밝혀 이목을 모았다.

 

구혜선은 현재 남편 안재현과 갈등을 빚고 있다. 지난 8월18일 SNS를 통해 안재현이 이혼을 원하고 있다고 밝히면서 세간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후 SNS를 통해 안재현과 각각의 상반된 주장을 펼치고 있는 상황이다.

 

구혜선 인스타그램 © 갓잇코리아
구혜선 인스타그램 © 갓잇코리아
구혜선 인스타그램 © 갓잇코리아
구혜선 인스타그램 © 갓잇코리아

 


댓글
자동등록방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