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강다니엘·LM엔터, 전속계약분쟁 전격 합의 "새 소속사 활동"

9

강다니엘, 여심 싹쓸이 달콤 하트

 

전속계약분쟁 전격 합의 “새 소속사 활동”

연매협 조정…소송 취하

 

[갓잇코리아 / 송송이 기자] 가수 강다니엘과 전 소속사 LM엔터테인먼트(LM)의 전속계약 분쟁이 7개월만에 마무리됐다. 한국연예매니지먼트협회(이하 연매협)은 27일 양측이 연매협의 조정을 통해 합의가 성립, 전속계약 분쟁이 종료되었음을 알렸다.

 

연매협은 “강다니엘과 LM 엔터테인먼트는 본 협회의 중재를 통한 대화 과정에서 분쟁의 장기화에 따른 불필요한 이슈나 추가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결정을 내렸다”며 “LM 엔터테인먼트는 연예 업계의 상생적인 대중문화산업 환경을 위해 강다니엘의 새로운 소속사와 새로운 활동을 양해하며 인정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양 당사자는 각자의 소송대리인을 통해 27일을 기준으로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제기한 전속계약 효력 정지 가처분 신청 및 본안 소송을 취하하고 LM 엔터테인먼트는 서울고등법원에 제기한 가처분 이의신청을 취하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또 “양 측은 조정을 통한 합의 후 상호 간에 민형사상의 소송 제기, 신청, 고소 등을 포함하여 어떠한 이의제기, 어떠한 조치도 하지 않을 것을 본 조정을 통해 합의했다”고 강조했다.

 

앞서 강다니엘은 지난 2월 LM에 내용증명을 보내고 그의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율촌은 3월21일 LM을 상대로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전속계약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을 냈고, 5월 법원에서 가처분 신청이 받아들여졌다. 5월 법원의 전부 인용 판결을 받은 강다니엘은 1인 기획사인 커넥트엔터테인먼트 대표이자 아티스트로 활동을 시작했다. 지난 7월엔 첫 솔로 앨범 ‘컬러 온 미’를 발매하고 현재 아시아 팬미팅 투어를 진행 중이다.

 

강다니엘은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를 통해 워너원으로 데뷔, 스타덤에 올랐다. 지난 1월 워너원 마지막 콘서트를 끝으로 그룹 활동은 공식적으로 종료됐으며 강다니엘은 7월 솔로 데뷔했다.

 

 


댓글
자동등록방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