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니지먼트 숲, 공효진·수지 등 소속배우 악플러 강경대응 "묵과할 수 없는 수준"

7

매니지먼트 숲 악플러 강경대응 ⓒ

 

매니지먼트 숲, 공효진·수지 등 소속배우 악플러 고소…”선처 없다”

악플러 강경대응 “묵과할 수 없는 수준”

 

[갓잇코리아 / 송송이 기자] 배우 공유 공효진 수지 소속사 매니지먼트숲 측이 악플러에 대해 지속적으로 법적대응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27일 매니지먼트숲은 공식 SNS를 통해 “당사는 소속 배우들을 향한 무분별한 악플 및 악플러의 행위가 더 이상 묵과할 수 없는 수준에 이르렀다고 판단했고, 배우들을 보호하고자 법무법인 지평을 통해 법적으로 대응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먼저 공효진씨의 경우 증거 자료를 취합하여 고소 준비 중에 있으며, 수지씨의 경우 수집된 증거 자료를 바탕으로 법무법인을 통해 고소장을 접수했다”고 설명했다.

 

또 “지난해 공유씨를 오랜 기간 동안 괴롭혀왔던 악플러를 고소했고, 그 악플러는 지난 4월 벌금형을 선고받았으며, 정유미씨의 경우 악성 루머 게시자 및 유포자, 악플러를 고소했고, 게시자 등이 최근 벌금형을 선고 받았다”며 대응이 완료된 사례도 공개했다.

 

끝으로 매니지먼트숲은 “언급된 배우 이외에도 소속 배우들의 악플 모니터링은 지속적으로 진행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허위사실 게재, 모욕, 명예훼손 등 악의적인 비방 행위가 발견 됐을 경우, 증거 자료 확보 후 정기적으로 법적 대응을 이어갈 것이며 협의나 선처는 절대 없을 것이다”라고 전했다.

 

매니지먼트 숲 악플러 강경대응 ⓒ

 

[다음은 매니지먼트 숲 공식입장 전문]

알려드립니다.

 

당사는 소속 배우들을 향한 무분별한 악플 및 악플러의 행위가 더이상 묵과할 수 없는 수준에 이르렀다고 판단하였고, 소속 배우들을 보호하고자 법무법인(유) 지평을 통해 법적 대응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먼저 공효진씨의 경우, 증거 자료를 취합하여 고소 준비 중에 있으며, 수지씨의 경우, 수집된 증거 자료를 바탕으로 법무법인을 통해 고소장을 접수했습니다.

 

법적 대응 완료 건에 대해서 알려드립니다. 지난해 공유씨를 오랜 기간 동안 괴롭혀왔던 악플러를 고소했고, 그 악플러는 지난 4월 벌금형을 선고받았습니다.

 

정유미씨의 경우 악성 루머 게시자 및 유포자, 악플러를 고소했고, 게시자 등이 최근 벌금형을 선고 받았습니다. 또한 언급된 배우 이외에도 소속 배우들의 악플 모니터링은 지속적으로 진행될 것입니다.

 

당사는 배우들을 향한 허위사실 게재, 모욕, 명예훼손 등 악의적인 비방 행위가 발견 됐을 경우, 증거 자료 확보 후 정기적으로 법적 대응을 이어갈 것입니다. 아울러 이 모든 행위에 대해서는 협의나 선처는 절대 없음을 강력하게 말씀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댓글
자동등록방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