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김건모, 1년 열애 결실...내년 1월 30대 피아니스트와 결혼

4

 

30대 피아니스트는 해외 유학파 출신 재원으로 1년 열애 결실

“모친, ‘미우새’서 결혼 관련 언급은 없었다”

 

[갓잇코리아 / 송송이 기자] ‘국민 가수’ 김건모(51)가 드디어 유부남 대열에 합류한다.

 

30일 취재 결과, 김건모는 지난 1년간 교제해 온 연하의 여성과 내년 1월 말 결혼식을 치를 예정이다.  김건모의 마음을 사로잡은 여성은 피아니스트로 지난 겨울 지인의 소개로 만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김건모는 내년 초 피아니스트 극비리에 결혼 준비를 시작했다. 연예계 관계자는 “청첩장은 만들지 않았지만 가까운 주위 스태프들은 결혼 소식을 이미 알고 있을 것”이라며 “김건모가 유학을 다녀온 피아니스트와 진지하게 만난다는 소식은 이미 들은지 오래”라고 말했다.

 

김건모의 결혼 소식이 전해지자 많은 팬들은 인터넷과 모바일에 축하 글을 다수 남기 고 있다. 팬들은 “와, 대박” “이선미 여사님 좋아하시겠다” 등을 글을 통해 김건모의 결혼을 축하하고 있다. 또한 김건모가 출연 중인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모친인 이선미 여사가 아들을 결혼을 언급을 했는 지에도 관심이 쏠렸다.

 

그간 ‘미운 우리 새끼’를 떠났던 이선미 여사가 8개월 만인 오는 11월3일 방송분에 스페셜MC로 등장할 예정이기 때문. 금일 ‘미운 우리새끼’의 곽승영 CP는 통화에서 “김건모씨의 결혼설은 몰랐다”며 “이번 주 방송에서 이와 관련한 (이선미 여사의) 언급은 없다”라고 말했다.

 

한편, 김건모(51)와 결혼하는 예비신부는 작곡가 장욱조의 딸이자 배우 장희웅(39)의 여동생으로 확인됐다. 장희웅 측 관계자는 30일 “장희웅의 여동생이 김건모와 결혼을 한다”며 “장희웅은 결혼 소식에 ‘기쁜 마음으로 축하하고 있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배우 장희웅 여동생이 바로 '김건모 피앙세'…"결혼 소식 기뻐" ⓒ 갓잇코리아
배우 장희웅 여동생이 바로 ‘김건모 피앙세’…”결혼 소식 기뻐” ⓒ 갓잇코리아

 


댓글
자동등록방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