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트소프트 AI 자회사 딥아이, 50억원 규모 투자유치

4

 

 

AI 기반 아이웨어 쇼핑 서비스 ‘라운즈’ 높이 평가

딥아이, 50억 시리즈A 유치

 

[갓잇코리아 / 조가영 기자] 이스트소프트의 인공지능(AI) 개발자회사 딥아이는 스마일게이트인베스트먼트 등으로부터 50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스마일게이트인베스트먼트, 산은캐피탈 등이 참여했다.

 

딥아이는 안경과 선글라스를 구매할 때 자신에게 어울리는 지 확인할 수 없는 문제와 원하는 안경 브랜드를 찾기 어려운 점에 주목했다. 해결책은 인공지능 기반 안경가상피팅과 글라스 파인더 기능이다.

 

지난 2016년 설립된 딥아이는 이스트소프트의 자회사로, AI 기술을 커머스에 접목한 온라인 커머스 사업을 하고 있다. 지난 2017년 아이웨어 쇼핑 서비스 ‘라운즈’를 선보인 후, 지난 2년간 판매량이 매년 100% 이상 성장하는 등 유의미한 성과를 거두고 있다.

 

안경 가상피팅 기능은 안경원 등에 방문하지 않고도 스마트폰에서 안경과 선글라스 착용 경험을 제공한 후 구매로 이어질 수 있도록 구현했다. 글라스 파인더는 제품 사진을 촬영하거나 안경, 선글라스를 착용한 연예인 사진을 올리면 해당 안경을 찾아주는 기능이다.

 

김세민 딥아이 공동대표는 “이번에 유치된 투자금은 향후 개인별 상품 추천을 위한 AI 기술 고도화와 전국 주요 지역 ‘라운즈 직영 매장’ 오픈, 기존 안경원과 상생 협력하는 ‘라운즈 파트너 매장’ 활성화 등에 적극 투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
자동등록방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