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잇+] 팬톤, 2020년 올해의 컬러는 '클래식 블루'

3

 

 

2020년 올해의 색은 ‘클래식 블루’

“시대를 초월한 청색 컬러로 심플함이 돋보이는 색”

 

[갓잇코리아 / 김지혜 기자] 세계적인 색채 연구소 팬톤이 2020년 올해의 색(Color of the year)을 ‘클래식 블루’로 선정했다. 5일 팬톤은 공식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2020년 색상 선정 결과를 발표했다.

 

선정된 색은 ‘클래식 블루'(Classic Blue, 팬톤 색상 번호19-4052)였다. 오늘날 푸른색은 곳곳에 있다. 젊음과 자유를 의미하는 색채이며 투철한 이성을 상징하는 색상으로도 불린다.

 

팬톤 측은 ‘클래식 블루’에 대해 해 질 녘 어스름한 하늘빛을 닮은 색이자 시대를 초월한 지속성과 평온함을 가진 색상으로 소개했는데요. 아울러 불확실한 시대에서 견고한 신뢰와 안정감이 있어야 하는 현대인의 염원을 반영했다며 선정 배경을 설명했습니다.

 

미국 뉴저지주에 본사를 둔 색채 연구 기업인 팬톤은 2000년부터 매년 12월 ‘올해의 색’을 발표해 이듬해의 유행 컬러를 제시하고 있다. 올해의 색이 발표되자 패션업계에서는 해당 색상을 이용한 제품을 속속 출시하고 있다.

 

LG생활건강의 메이크업 브랜드 VDL은 내년 1월 ‘2020 VDL+PANTONE 컬렉션’을 정식으로 출시한다고 밝혔다. 글로벌 색채 전문 기업 팬톤이 선정한 올해의 색 ‘클래식 블루'(Classic Blue)를 활용해 만든 제품이다. LG 생활건강 뿐 아니라 ‘클래식 블루’를 활용한 다양한 색상의 제품이 출시될 것으로 보인다.

 

 

 


댓글
자동등록방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