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내년 2월 '실검' 없앤다...인물 관련 검색어도 동시 폐지

3

 

 

연예뉴스 댓글 폐지에 이은 인격, 명예, 사생활 보호 정책 일환

새로운 뉴스 및 검색 서비스도 마련할 계획

 

[갓잇코리아 / 조가영 기자] 카카오(공동대표 여민수, 조수용)가 연예 뉴스 댓글에 이어 실시간 이슈 검색어와 인물 관련 검색어 등을 없앤다. 카카오가 포털 다음에서 제공하는 ‘실시간 이슈 검색어’ 서비스를 내년 2월 중 폐지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지난 10월 연예뉴스 댓글 잠정 폐지에 이은 뉴스 및 검색 서비스 개편 계획의 일환이다. 개인의 인격과 명예, 사생활을 보호하기 위한 결정이다. 아울러 현재 다음(Daum)에서 서비스 중인 실시간 이슈 검색어를 내년 2월 중 폐지한다. 실시간 이슈 검색어를 대체할 새로운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카카오 여민수-조수용 공동대표는 “실시간 이슈 검색어는 이용자들의 자연스러운 관심과 사회에서 발생하는 현상의 결과를 보여주는 곳이어야 한다. 그러나 최근 실시간 이슈 검색어는 결과의 반영이 아닌 현상의 시작점이 돼버렸다” 며 “본래의 목적과 다르게 활용되는 실시간 이슈 검색어는 카카오의 철학과 맞지 않기에 이를 종료하고, 본연의 취지와 순기능을 살릴 수 있는 새로운 서비스를 준비하겠다” 고 밝혔다.

 

‘실시간 이슈 검색어’는 재난이나 속보 등 국민들이 빠르게 알아야 할 필요가 있는 이슈를 공유하고, 다른 이용자들의 관심과 사회 현상 등을 자연스럽게 보여주고자 하는 서비스다. 그러나 카카오는 최근 실시간 이슈 검색어가 본래의 목적에서 벗어나 그 순기능을 잃어가고 있다고 판단했다.

 

이에 따라 카카오는 내년 2월 중 실시간 이슈 검색어 서비스를 폐지하기로 결정했다. 서비스 본래 목적에 충실하고 부작용을 막기 위한 뉴스 및 검색 서비스도 준비하고 있다. 이용자의 반응과 의견을 바탕으로 이용자 권리를 보호할 수 있는 개선안 역시 면밀히 만들어 갈 예정이다.

 

 

 

 


댓글
자동등록방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