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SM '레드벨벳 웬디' 얼굴 부위 및 골반과 손목 골절 진단

9

 

 

레드벨벳 측 “웬디 부상으로 ‘가요대전’ 참석 불발”
SM “레드벨벳 웬디 얼굴 부위 및 골반과 손목 골절 진단”

 

[갓잇코리아 / 김지혜 기자] 레드벨벳 웬디가 부상을 입었다. 25일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공식 입장을 통해 “오늘 SBS ‘가요대전’ 리허설 도중 웬디가 부상을 당하는 일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SM은 “오늘 ‘가요대전’ 리허설 도중 웬디가 부상을 당하는 일이 발생했다”며 “웬디는 바로 병원으로 이동해 현재 병원에서 치료 중이며 정확한 진단 결과가 나오는 대로 다시 말씀드릴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따라 레드벨벳은 이날 ‘가요대전’ 사전녹화 및 본방송에 불참한다.

 

이어 “레드벨벳은 ‘가요대전’ (오늘)사전 녹화 및 본방송에 참여하지 못하게 됐다”며 “현장에 계신 팬 여러분의 양해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다만, 이틀 전에 사전 녹화한 레드벨벳의 신곡 ‘사이코'(Psycho) 무대는 ‘가요대전’에서 전파를 탄다.

 

 

다음은 SM엔터테인먼트의 공지글 전문.

팬 여러분께 안타까운 소식을 전하게 되었습니다.

 

오늘 SBS 가요대전 리허설 도중 웬디가 부상을 당하는 일이 발생했습니다. 웬디는 바로 병원으로 이동해 현재 병원에서 치료 중이며 정확한 진단 결과가 나오는 대로 다시 말씀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이로 인해 레드벨벳은 이번 SBS 가요대전 사전녹화 및 본방송에 참여하지 못하게 되었습니다. 현장에 계신 팬 여러분의 양해 부탁드립니다.


 

 



댓글
자동등록방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