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웬디 부상에 SBS "웬디에 진심으로 사과...내부 조사 착수"

8

 

레드벨벳 웬디, 요정 미소 ⓒ  갓잇코리아

 

레드벨벳 웬디, 가요대전 리허설 중 무대 떨어져 부상…SBS에 비난 쇄도

첫 번째 ‘미흡 사과’ 이후 두 번째 사과…”웬디, 가족, 멤버, 팬들 모두에 사과”

 

[갓잇코리아 / 송송이 기자] 그룹 레드벨벳 웬디가 SBS ‘가요대전’ 리허설 도중 무대 아래로 추락하는 부상을 당한 가운데, 방송사 측이 웬디에게 다시 한번 사과했다.

 

SBS는 공식입장을 내고 팬과 시청자에게 사과했다. “리허설 중 레드벨벳 웬디가 부상을 입는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며 “레드벨벳이 가요대전 생방송 무대에 오르지 못하게 되어 팬 여러분 및 시청자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레드벨벳 웬디의 빠른 쾌유를 바라며, 향후 출연진 안전 관리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이겠다”고 덧붙였다.

 

SBS는 “사고 발생 직후 제작진은 현장을 통제하고 119 신고를 통해 웬디를 병원으로 긴급 이송해 정밀 검사를 받도록 조치했다”며 “사고와 관련, 정확한 진상 파악을 위해 SBS는 내부 조사에 착수했다”라고 사고 경위와 조치를 설명했다.

 

이어 “웬디의 회복이 우선인 만큼 사고 직후부터 현재까지 SBS 예능본부장 및 제작진이 소속사인 SM 측과 긴밀한 협의하에 적절한 치료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현재 웬디는 서울 시내 한 종합병원에 입원하여 검사와 치료를 병행하고 있다. SBS는 웬디 씨의 가족과 의료진 협의하에 빠른 쾌유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다음은 SBS 가요대전 입장 전문.

2019 SBS 가요대전 관련 다시 한번 사과드립니다.

 

지난 25일 ‘가요대전’ 리허설 중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이에 SBS는 부상을 당한 레드벨벳 웬디 씨는 물론 가족과 레드벨벳 멤버, 팬 여러분에게도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

 

무엇보다 웬디 씨의 회복이 우선인 만큼 사고 직후부터 현재까지 SBS 예능본부장 및 제작진이 소속사인 SM측과 긴밀한 협의하에 적절한 치료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25일 사고 발생 직후, 제작진은 현장을 통제하고 119 신고를 통해 웬디 씨를 병원으로 긴급 이송해 정밀 검사를 받도록 조치했습니다. 사고와 관련, 정확한 진상 파악을 위해 SBS는 내부 조사에 착수했으며, 철저한 원인 규명을 통해 향후에는 유사한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를 기울이겠습니다.

 

현재 레드벨벳 웬디 씨는 서울 시내 한 종합병원에 입원하여 검사와 치료를 병행하고 있습니다. SBS는 웬디 씨의 가족과 의료진 협의하에 빠른 쾌유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을 약속드립니다.

 

다시 한번 레드벨벳 웬디 씨와 가족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레드벨벳 웬디  © 갓잇코리아
레드벨벳 웬디 © 갓잇코리아

 


댓글
자동등록방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