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잇] 삼성전자 갤럭시 S20, 출고가 125만원↑..."14일부터 예판"

3

 

갤럭시, 출고가 125만원·135만원·160만원대 출시 예정…14일 예판

KT, 갤노트10에 이어 갤S20 시리즈도 전용색상 ‘레드’ 출시

 

[갓잇코리아 / 송성호 기자] 삼성전자의 상반기 프리미엄 스마트폰 ‘갤럭시S20’ 시리즈의 예약판매가 이날 14일 공식 출시는 3월 6일에 진행될 것으로 알려졌다. 갤럭시S20 시리즈는 S20, S20 플러스(+), S20 울트라 등 3종으로 출시된다.

 

갤럭시S20 시리즈 중 ‘갤럭시S20’과 ‘갤럭시S20+’는 △라이트블루 △그레이 △화이트 세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이 중 갤럭시S20+는 기본 색상 외에도 이동통신사 중 KT에서만 전용 컬러인 ‘레드’를 선보인다. 최상위 모델인 ‘갤럭시S10 울트라’는 ‘그레이’와 ‘블랙’으로만 출시된다.

 

신제품 출시와 함께 관심이 집중되는 갤럭시S20 시리즈의 출고가는 각각 125만원·135만원·160만원대로 정해진 것으로 알려졌다. 해외에서 5G 모델 기준으로 갤럭시S20이 900∼1000유로(약 116만∼129만원), 갤럭시 S20 플러스가 1050∼1100유로, 갤럭시 S20 울트라가 1300유로(170만7000원) 수준이 될것으로 전망되긴 하지만 구체적인 출고가 정보가 알려진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난해 출시된 갤럭시S20의 전작 갤럭시S10 시리즈 출고가의 경우, ‘갤럭시S10e’은 89만9800원, ‘갤럭시S10’ 128GB 모델은 105만6000원이었다. 최상위 모델인 갤럭시S10+ 512GB모델의 출고가는 139만7000원로 책정된 바 있다.

 

한편, 갤럭시S20 시리즈는 오는 2월11일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진행되는 언팩 행사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댓글
자동등록방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