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기생충에 나온 '짜파구리'...해외 네티즌 홀렸다

6

 

기생충 나온 ‘짜파구리’ 재조명…농심, 세계 11개 언어로 조리법 알린다

해외 네티즌 홀린 기생충 ‘짜파구리’

 

[갓잇코리아 / 송송이 기자] 영화 기생충이 아카데미 4관왕에 오르며 영화에 등장한 ‘짜파구리’도 인기를 끌고 있다. 짜파구리는 농심의 짜파게티와 너구리를 섞어 조리한 음식으로 2009년 한 네티즌이 레시피를 소개해 화제가 됐다.

 

이후 영화 기생충에서 연교(조여정)가 짜파구리 먹는 장면이 나오면서 다시 조명을 받고 있다. 특히 해외 네티즌 까지 짜파구리에 관심을 가지면서 다양한 사진과 영상이 올라오고 있는 상황이다.

 

농심 역시 이러한 관심에  최근 11개 언어로 된 조리법을 유튜브에 올렸다고 밝혔다.

 

농심 관계자는 “한국의 식문화를 알리는 것이 한류의 좋은 방법이라고 생각한다”며 “짜파구리 열풍을 이어갈 수 있도록 다양한 홍보 활동을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댓글
자동등록방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