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버 '국가비'가 전한 영국 상황...'코로나 19'로 휴지+라면 사재기 ↑

5

영국 휴지+라면 사재기 현장 공개…코로나19 확산 때문

“너 중국인이야?”…국가비가 전한 신종 코로나 인종차별

 

[갓잇코리아 / 송송이 기자] 유튜버 국가비가 영국의 사재기 현장을 공개하면서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 16일 국가비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영국 사재기 현상..휴가 동났어요’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 시작전 국가비는 “최근 유럽에서 악화되는 사태(코로나19) 때문에 사람들이 음식과 휴지 사재기하기 시작했다”라며 “안 그럴 것 같았던 아주 조용하고 인적 드문 우리 동네에서도 같은 현상이 일어났다”라고 언급했다.

 

이어 그는 “마스크는 이전부터 어디든 팔지도 않았고, 오프라인이든 온라인이든 현재 다 동이 난 상태”라며 “영국 정부는 마스크는 이미 아픈 사람과 의료진들만 쓰고, 건강한 사람들은 쓰지 말라고 강요했다”라고 런던의 상황을 알리기도 했다.

 

국가비는 남편 조쉬와 함께 일요일 주말에 동네 로컬 마트를 찾았으나 당황했다. 우유는 많이 있으나 “냉동 음식과 휴지 그리고 라면도 다 팔린 상태”라며 영상을 통해 현지 상황을 알렸다. 특히 한국과 달리 마스크를 쓰면 “바이러스가 걸린 사람이라고 인식한다”고 문화적인 차이를 말하기도 했다.

 

한편,  국가비는 신종 코로나로 인한 인종차별에 대한 영상을 업로드해 이슈가 된바 있다. 국가비는 유명 유튜버 조쉬와 결혼해 TV조선 ‘아내의 맛’에 출연했다.

 


댓글
자동등록방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