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수현 SNS통해 소신발언 "N번방 '박사' 처벌 촉구"

8

손수현, N번방 ‘박사’ 처벌 촉구 “신상공개·포토라인 소환하라”
‘SNS통해 소신발언 “강력한 처벌을 촉구합니다”

 

[갓잇코리아 / 김지혜 기자] 배우 손수현이 텔레그램방에서 미성년자를 대상으로 성착취를 하고 영상을 유포한 혐의를 받는 ‘박사’ 조모씨에 대한 처벌을 촉구했다. 또 가해자의 강력한 처벌을 요구하는 시위 참여도 독려했다.

 

20일 손수현은 자신의 SNS에 “강력한 처벌을 촉구합니다”라며 “이런 비윤리적인 행위의 결말이 징역 몇 년 이딴 식이면 진짜 다 뒤집어엎어버릴 것. 신상 공개하고 포토라인 세워라”라고 주장했다.

 

손수현은 “이런 비윤리적인 행위의 결말이 징역 몇년 이딴 식이면 진짜 다 뒤집어 엎어버릴 것… 신상 공개하고 포토라인 세워라. 25만명 참여자 모두 잡아내고 사회에 발 디딜 수 없게 만들어야 한다. 진짜 심한 말 나온다 아. #n번방_박사_포토라인_공개소환”이라는 글을 올렸다.

 

두 번째 게시물에서는 [그 방에 입장한 너흰 모두 살인자다 n번방 성 착취 강력처벌 촉구시위] 홍보 포스터와 함께 “4월 11일 예정이었던 n번방 성착취 강력처벌 촉구시위가 코로나로 인해 잠정 연기되었다고 합니다. 사태가 좀 누그러진 뒤 시위 일정이 다시 확인되면 함께 해요. #n번방_박사_포토라인_공개소환”이라는 글을 올렸다.

 

한편, ‘n번방 사건’은 메신저 텔레그램 등에서 비밀방을 만들어 불법촬영물 등 여성 성 착취물을 공유한 사건이다. 사건의 핵심 인물인 ‘박사’로 밝혀진 20대 남성 조 씨는 범행을 모두 시인했다. ‘박사방’ 피해자만 74명에 이른 것으로 확인됐고, 16명은 미성년자였다.

 

 

▲ 이하 손수현 글 전문.

 

강력한 처벌을 촉구합니다. 이런 비윤리적인 행위의 결말이 징역 몇년 이딴식이면 진짜 다 뒤집어 엎어버릴 것… 신상 공개하고 포토라인 세워라. 25만명 참여자 모두 잡아내고 사회에 발 디딜 수 없게 만들어야 한다. 진짜 심한 말 나온다 아. #n번방_박사_포토라인_공개소환

 

4월11일 예정이었던 n번방 성착취 강력처벌 촉구시위가 코로나로 인해 잠정 연기되었다고 합니다. 사태가 좀 누그러진 뒤 시위 일정이 다시 확인되면 함께 해요. #n번방_박사_포토라인_공개소환


댓글
자동등록방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