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신천지라고? 나르샤, 루머 직접 해명..."난 오리지널 기독교"

4

나르샤가 신천지 루머와 관련해 직접 해명

“내가 신천지라고? 오리지널 기독교”

 

[갓잇코리아 / 송송이 기자] 그룹 브라운아이드걸스 나르샤가 신천지 루머와 관련해 직접 해명했다. 나르샤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나르샤의 막무가내’에 ‘지라시 돌더라! 내가 신천지라고? 나무위키 읽기!’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해당 영상에서 나르샤는 웹사이트 나무위키에 게재된 문구 ‘대한민국의 개신교 신자’를 읽으며 “이거 기독교라는 이야기냐”라며 “나는 그냥 진짜 오리지널 기독교이다. 신천지 아니다. 저 기독교다”라고 강조했다.

 

나르샤는 가수를 하게 된 계기도 밝혔다. 그는 “어릴 때니까 소속사에 대한 정보가 너무 없었다. 여기저기 많이 돌아다녔다. 돈 달라는 회사도 있었고, 어떤 회사는 계속 청소만 했다”며 “제아와 인연으로 인해 회사에 들어가게 됐다. 오디션에 합격했다는 소식을 듣고 믿어지지 않아서, 제아에게 합격 소식을 계속 확인했다”고 덧붙여 폭소를 더하기도 했다.

 

최근 온라인 상에는 이른바 ‘신천지 연예인 명단’이란 지라시가 퍼졌다. 여기에는 다수의 연예인 이름이 거론됐다. 이와 관련해 아이비 이동욱 테이 청하 남규리를 비롯해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 나무엑터스, BH엔터테인먼트 등이 사실 무근이라는 입장을 밝혔고, 일부는 강경 대응 의사도 드러냈다.

 


댓글
자동등록방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