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억의 PC게임 '바람의나라' 모바일로 재탄생...사전등록

3

바람의 나라 모바일 정식 출시 박차! 사전 등록자 모집

넥슨 과연 카트라이더에 이어 또 지식재산권 기반 게임 성공 이어가나

 

[갓잇코리아 / 조가영 기자] 넥슨은 오는 17일부터 모바일 신작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바람의나라: 연’의 국내 정식 출시를 위한 사전등록자를 모집한다고 11일 밝혔다.

 

모바일 게임 개발사 슈퍼캣과 공동 개발 중인 ‘바람의나라: 연’은 넥슨의 대표 장수 PC 게임 ‘바람의나라’ 지식재산권(IP)을 기반으로 원작 특유의 조작감과 전투의 묘미를 모바일로 구현한 게임이다.

 

지난해 두 차례 테스트를 거쳤으며 막바지 작업을 진행 중이다. 넥슨은 공식 커뮤니티와 유튜브 공식채널 ‘바람의나라:연 TV’를 오픈하고, 게임에 관련된 각종 콘텐츠 정보와 개발 소식을 전하고 있다.

 

‘바람: 연 소식’, ‘CM 연실의 주막’ 등 개발 소식과 개발사 슈퍼캣 방문기 등 다양한 콘텐츠를 올렸으며, 바람의나라: 연을 처음 접하는 이용자들을 위한 콘텐츠 ‘알쓸신바’를 통해 게임 내 직업 4종을 소개하는 콘텐츠도 추가했다.

 

 


댓글
자동등록방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