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은퇴선언 경솔했다"...유튜버 쯔양, 두 달 만에 복귀선언

3

쯔양 인스타그램 캡쳐

“은퇴선언 경솔했다” 먹방 스타 쯔양, 두 달 만에 유튜브 복귀
‘뒷광고’ 논란 이후 방송 중단…”울컥한 마음에 방송 중단

 

[갓잇코리아 / 송송이 기자] ‘먹방 스타’ 유튜버 쯔양이 복귀를 선언했다. 뒷광고 논란으로 방송 은퇴를 선언했던 유튜버 ‘쯔양’이 두 달여 만에 방송 복귀 의사를 밝혔다.

 

쯔양은 지난 8월 은퇴 선언 당시 “절대 돌아오지 않을 것”이라고 밝힌 바 있어 네티즌 사이에선 쯔양의 복귀 선언을 두고 논란이 일고 있다. 유튜브 구독자 수 282만명을 보유하고 있는 쯔양은 이날 자신의 유튜브 계정에 ‘감사합니다’라는 제목의 4분짜리 영상을 올렸다.

 

쯔양 복귀선언 (쯔양 유튜브 캡쳐)
쯔양 복귀선언 (쯔양 유튜브 캡쳐)

영상에서 쯔양은 다소 긴장된 모습으로 “오랜만에 인사드린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욕지도 영상에 생각보다 좋은 말씀을 해주신 분들이 너무 많아 다시 생각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고 밝혔다.

 

그는 “(지난 8월) 당시에는 안 좋은 말밖에 들리지 않았다”며 “평소 제 영상을 즐겨보시는 분들을 생각하지 않고 ‘그만두겠다’ ‘다시 돌아오지 않겠다’ 경솔하게 말해서 죄송하다”고 말했다. 그는 “이번 일로 조금 더 발전된 모습으로, 악플에도 조금 더 유연하게 대처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경솔하게 말해 죄송하다”고 재차 사과했다.

 

쯔양 욕지도편 먹방 캡쳐 (쯔양 유튜브 캡쳐)
쯔양 욕지도편 먹방 캡쳐 (쯔양 유튜브 캡쳐)

쯔양은 이른바 ‘유튜브 뒷광고’ 논란이 확산하면서 문복희(구독자 460만명) ‚햄지(370만명), 양팡(구독자 259만명) 등 유명 유튜버들이 잇따라 사과하는 상황에서 지난 8월 초 전격 은퇴를 선언했다. ‘뒷광고’란 유튜버가 구독자에게 광고 협찬 사실을 숨긴 채 마치 자신이 구매하거나 사용하는 물건처럼 홍보 광고 영상을 찍는 것을 뜻한다.

 

한편, 쯔양은 향후 계획에 대해서 “방송을 중단하며 회사와 계약이 걸린 영상을 제외하고 모든 영상을 삭제했지만 남아 있는 이번 연도 영상은 25일에 올리겠다”고 설명했다.


 

 



댓글
자동등록방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