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별점테러 문제 개선한다! 키워드 픽 도입...가게 특징 한눈에

3

 

네이버, ‘키워드 리뷰’ 도입…”가게 특징 한눈에”
기존 ‘별점 리뷰’ 개선책! “내게 꼭 맞는 가게 찾는 시간 줄 것”

 

[갓잇코리아 / 김지혜 기자] “커피가 맛있어요”, “매장이 청결해요” 등 별점 대신 키워드 중심으로 가게 평가 방식이 전환된다. 별점테러로 소상공인이 피해를 보는 상황을 막겠다는 의도. 현재 쿠팡 등 플렛폼에서 별점으로 인한 문제가 발생되고 있는 상황에서 네이버가 이를 해결할 수 있는 기능을 적용한다.

 


■ 연말까지 키워드 리뷰 순차 적용 뒤 별점 리뷰 폐지


 

네이버는 지난 8일 ‘키워드 리뷰’를 새로 선보였다. 우선 식당, 카페 업종을 대상으로 시범 적용되며 당장은 키워드 리뷰 결과가 사용자에게 공개되지 않는다. 네이버는 데이터를 축적해 3분기 중 리뷰 결과를 플레이스 페이지에 반영하고 별점 위주 리뷰 환경으로부터 전환을 시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키워드 리뷰는 ‘재료가 신선해요’, ‘디저트가 맛있어요’ 등 업종별 대표 키워드 중에서 내 방문 경험에 가까운 키워드를 고르는 리뷰 방식이다. ‘네이버 예약’으로 예약 후 가게에 방문했거나 ‘영수증 리뷰’를 활용해 가게 방문을 인증하고 리뷰에 참여할 수 있다.

 

앞서 네이버는 지난 3월 ‘별점 평가’ 제도에서 벗어나 로컬 중소사업자(SME)를 위한 새로운 리뷰환경을 만들어 가겠다고 발표한 바 있다. 네이버 측은 별점으로는 충분히 알 수 없던 가게의 장점과 특징을 직관적으로 파악할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연말까지 키워드 리뷰 순차 적용 뒤 별점 리뷰 폐지
연말까지 키워드 리뷰 순차 적용 뒤 별점 리뷰 폐지

 


■ ‘별점 테러’ 문제 개선…SME와 상생 강조한 네이버


 

이번 키워드 리뷰는 약 8천명 이상의 사용자와 1천명 이상의 사업자 의견을 반영해 제작되었다. 리뷰를 바탕으로 정보를 얻는 사용자와 리뷰가 생업으로 연결되는 사업자 양측이 직접 참여해 함께 청사진을 그렸다.

 

네이버는 향후 사업자가 직접 키워드를 골라 선택지를 구성할 수 있게 하는 등 가게별로 특화된 리뷰 결과가 제공되도록 고도화해 갈 예정이다. 네이버는 가게 사장님에게 리뷰를 따로 전달할 수 있는 기능도 추가될 예정이다.

 

네이버 플레이스 리뷰를 담당하는 이융성 책임리더는 “별점 리뷰는 간편한 평가 기능과 직관성이 장점이었지만 가게가 가진 다양한 특장점을 함께 담는 데에 한계가 있었다”며 “키워드 리뷰는 로컬 SME의 가게가 본연의 매력을 바탕으로 사용자에게 소개될 수 있도록 개선하는 새로운 리뷰 환경 조성의 시작점”이라고 말했다.

 


댓글
자동등록방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