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폰 접은 LG전자! 막강한 무선이어폰 라인업 'LG 톤 프리' 새판 짠다

1

스마트폰 접은 LG전자! 막강한 무선이어폰 라인업 ‘LG 톤 프리’ 새판 짠다

LG 노이즈 캔슬링을 내세운 무선이어폰 톤프리로 무선이어폰 시장 공략

[갓잇코리아 / 송성호 기자] 스마트폰 사업을 접은 LG전자가 새로운 무선이어폰 라인업을 구성해 새판짜기에 나섰다. LG전자는 프리미엄 메리디안 사운드와 노이즈 캔슬링을 내세운 무선이어폰 ‘톤 프리'(TONE Free) 신제품 3종을 선보였다.

 

LG전자가 출시하는 톤 프리 무선 이어폰은 TONE-TFP9, TONE-TFP8, TONE-TFP5, 총 3종. 완벽한 사운드는 기본, 더 깊어진 몰입감에 강화된 위생 관리 기능과 편의성까지 더했다. LG 톤프리는 프리미엄 메리안 사운드를 통해 완벽한 사운드는 물론, 더 깊어진 몰입감에 강화된 위생 관리 기능과 편의성까지 더했다.

 

신제품 3종 모두 외부 소음을 차단하는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 기능을 탑재해 고객은 음악에 더 몰입할 수 있다. 합성섬유 소재의 진동판을 실리콘 소재로 두른 ‘하이브리드 진동판’을 적용해 거슬림 없이 부드러우면서도 강력한 저음을 내고, 라이브 콘서트를 연상케 하는 ‘3D 사운드 스테이지 EQ’ 모드도 지원한다.

 

막강한 무선이어폰 'LG 톤 프리'
막강한 무선이어폰 ‘LG 톤 프리’
막강한 무선이어폰 'LG 톤 프리'
막강한 무선이어폰 ‘LG 톤 프리’

최근 예민해진 위생도 강화 했다. 대장균 등 유해 세균을 99.9% 제거하는 UVnano 기능을 이용해 케이스에 이어폰을 5분만 넣어두면 UV LED로 인해 유해 세균 99.9%가 살균된다. 귀에 직접 닿는 소재인 이어젤은 국제표준규격 기준 피부 접촉 관련성 안전성 시험을 통과한 무독성 및 저자극성 실리콘 소재를 사용한 것도 특징이다.

 

블루투스 기능이 없는 기기에는 무선이어폰 사용이 어려웠던 기존 고충도 해결했다. TONE-TFP9의 경우 고객이 블루투스를 지원하지 않는 비행기에서 음악을 듣거나 영화를 볼 때, 운동할 때 충전 크래들을 멀티미디어 단자와 연결하면 무선이어폰으로 송출되는 소리를 들을 수 있다.

 

글로벌 시장에선 애플과 샤오미, 삼성전자가 선두 다툼을 하고 있다. 애플이 26% 점유율로 압도적 선두를 달리는 가운데, 샤오미가 9%, 삼성이 8%로 박빙의 2위 경쟁을 펼치고 있다. 국내 시장에선 애플, 삼성, LG가 80% 이상의 점유율을 차지하며 삼파전을 치르고 있는 상황이다. 과연 LG전자가 새로운 라인업으로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관심이 집중된다.

 

스마트폰 접은 LG전자! 막강한 무선이어폰 라인업 'LG 톤 프리' 새판 짜나
스마트폰 접은 LG전자! 막강한 무선이어폰 라인업 ‘LG 톤 프리’ 새판 짜나
스마트폰 접은 LG전자! 막강한 무선이어폰 라인업 'LG 톤 프리' 새판 짜나
스마트폰 접은 LG전자! 막강한 무선이어폰 라인업 ‘LG 톤 프리’ 새판 짜나

 


댓글
자동등록방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