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인공은 아이폰13이 아니다? 화면커진 애플워치7 · 아이패드 미니

2

크기도, 노치도, 인덕션도 그대로… 뭐가 달라졌을까? 애플 ‘아이폰13’ 공개
애플, 아이폰·아이패드·애플워치 신제품 공개하며 삼성 정조준

 

[갓잇코리아 / 조가영 기자] 애플의 차세대 5G 스마트폰 <아이폰13>이 베일을 벗었다. 새로운 A15 칩셋을 탑재해 성능이 개선되고 배터리 수명이 연장되었다. 하지만 디자인 적인 부분 등을 비교했을때 전작과 큰 차별점은 미비한 것으로 보인다.


15일(한국 시간) 애플은 미국 캘리포니아 쿠퍼티노 애플파크에서 차세대 아이폰 시리즈 아이폰13을 공개했다. 아이폰13 시리즈는 전작과 동일하게 미니, 아이폰13, 프로, 프로맥스 등 4개 모델로 출시되었다. 이번 행사에서 애플은 아이폰, 아이패드, 아이패드미니, 애플워치등 신제품을 대거 공개하며 삼성전자 등 경쟁 업체를 겨냥한 것으로 보인다.

 

애플은 신형 아이폰 가격을 전작과 동일한 가격으로 내놓으면서 삼성전자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 Z폴드3와 플립3의 흥행을 막기위한 전략이라는 평가가 나오고 있다. 애플이 신형 아이폰 가격을 동결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아이폰13 행사 캡쳐화면 / 애플 유튜브
아이폰13 행사 캡쳐화면 / 애플 유튜브

 


■ 디자인 차별점은 크게 없어…다만, AP·카메라는 개선된 아이폰 13


 

아이폰13 시리즈는 외관상으로는 전 시리즈와 크게 다르지 않다. 상단 검은색으로 움푹 파인 부분인 노치를 20% 가량 줄였고, 아이폰13과 미니 모델에서는 카메라 배치가 바뀐 것이 차이점이다. 다만, 스마트폰의 두뇌인 모바일 AP는 개선되었다.

 

아이폰13 시리즈는 신형 A15 칩셋을 사용한다. 5나노(nm) 공정에서 제작한 A15는 2개 고성능 코어와 4개 저전력 코어를 갖췄다. 또 16코어 뉴럴엔진을 탑재해 초당 15조8,000억 회의 인공지능(AI) 연산이 가능하다. 애플은 아이폰13 소개당시 경쟁 제품 대비 신규 6코어 CPU는 최대 50%, 4코어 GPU는 30% 빠르다고 설명하기도 했다.

 

아이폰13은 전작대비 노치가 20% 줄어들었다.
아이폰13은 전작대비 노치가 20% 줄어들었다.

아이폰13프로와 아이폰13프로맥스에는 앞서 삼성전자가 도입한 120Hz(헤르츠) 가변 주사율도 도입했다. 주사율은 1초에 화면이 깜빡이는 횟수로, 주사율이 높을수록 화면 움직임이 부드러워진다. 이용 중인 화면의 성격에 따라 10㎐에서 120㎐ 주사율이 변화돼 프레임 속도와 배터리 효율을 함께 높여주는 것이 특징이다.

 

아이폰13 미니와 아이폰13은 최소 저장용량이 기존 64GB(기가바이트)에서 128GB로 늘었다. 아이폰13 프로와 프로맥스는 최대 1TB(테라바이트)를 지원한다. 가격은 미니가 95만 원, 아이폰13은 109만 원, 프로가 135만 원, 프로맥스가 149만 원부터다.

 

애플 유튜브 캡쳐 / 신형 아이폰13
애플 유튜브 캡쳐 / 신형 아이폰13
애플 유튜브 캡쳐 / 신형 아이폰13
애플 유튜브 캡쳐 / 신형 아이폰13
신형 아이폰13 / 애플 제공
신형 아이폰13 / 애플 제공

 


■ 주인공은 아이폰13이 아닌 애플워치7 · 아이패드 미니?


 

이날 더 관심이 집중된 제품은 바로 아이패드 미니와 애플워치7이었다. 애플이 5세대 이동통신(5G) 스마트폰 ‘아이폰13’ 시리즈와 함께 신형 모바일 기기를 다수 선보였기 때문이다. 애플워치7는 확연히 넓어진 화면 영역과 얇아진 테두리를 바탕으로 디스플레이 크기를 극대화했다. 외형은 외신이 예상했던 아이폰12와 유사한 형태의 각진 모서리가 아닌 둥근 모서리 디자인이 채택됐고, 독특한 굴절형 가장자리를 갖췄다.

 

디스플레이는 전작 애플워치 시리즈6보다 화면이 약 20% 넓어졌다. 동시에 테두리는 1.7mm 수준으로 전작보다 40% 얇아졌다. 애플워치7은 커진 디스플레이에 윤곽 페이스와 모듈 듀오 페이스 등 사용자 인터페이스를 탑재해 편리해진 사용성을 제공한다.

 

애플워치6보다 화면이 약 20% 넓어진 애플워치7 / 애플 제공
애플워치6보다 화면이 약 20% 넓어진 애플워치7 / 애플 제공
애플워치6보다 화면이 약 20% 넓어진 애플워치7 / 애플 제공
애플워치6보다 화면이 약 20% 넓어진 애플워치7 / 애플 제공

확장된 크기만큼 사용자 인터페이스도 약간의 변화가 있었다. 애플 워치 시리즈 7은 더 커진 크기의 서체 두 개와 새로운 쿼티 키보드가 제공된다. 키보드는 탭 하는 방식이나 ‘퀵패스’ 기능을 통한 스와이프 방식 두 가지로 구동된다.

 

애플 워치 시리즈 7의 내구성도 크게 향상됐다. 외관에는 새롭게 설계된 전면 크리스털이 탑재되어 전작 대비 50% 이상 두꺼워졌다. 방진 성능은 IPX6 인증을 획득하여 해변이나 사막과 같은 환경에서도 무리 없이 사용할 수 있으며, WR50 방수 등급을 받아 수중에서도 기존 성능이 유지된다. 배터리 지속 시간은 완충 기준 최대 18시간 사용가능하다.

 

나이키와 에르메스와 협업한 새로운 전용 밴드 및 시계 페이스가 공개된다
나이키와 에르메스와 협업한 새로운 전용 밴드 및 시계 페이스가 공개된다

 


■ 2년만에 출시되는 아이패드 미니…44만 9000원부터


 

2년만에 출시되는 보급형 아이패드9 · 아이패드 미니
2년만에 출시되는 보급형 아이패드9 · 아이패드 미니

새로운 아이패드도 공개됐다. 보급형 모델 아이패드9세대와 휴대성이 강화된 아이패드 미니6다. 눈에 띄는 것은 역시 아이패드 미니6이다. 미니 시리즈 최초로 홈버튼이 사라진 디자인이 적용되고, 애플펜슬을 지원한다.

 

아이폰13과 같이 ‘A15 바이오닉’ 칩을 탑재해 전작보다 CPU 40% GPU 80%, 뉴럴엔진은 2배의 성능 향상을 이뤘다. 리퀴드 레티나 디스플레이로 8.3인치 화면을 구현하면서 컴팩트한 크기를 유지했다.

 

2년만에 출시되는 보급형 아이패드9 · 아이패드 미니
2년만에 출시되는 보급형 아이패드9 · 아이패드 미니
2년만에 출시되는 보급형 아이패드9 · 아이패드 미니
2년만에 출시되는 보급형 아이패드9 · 아이패드 미니

전면 카메라에는 아이패드 9세대와 마찬가지로 12MP 센서 및 울트라 와이드 전면 카메라가 탑재됐다. 후면 카메라에는 포커스 픽셀을 갖춘 12MP 센서와 크기가 커진 조리개가 적용되어 더욱 선명하고 생생한 사진을 촬영할 수 있다. 새로 적용된 트루 톤 플래시는 저조도 환경에서의 원활한 촬영을 돕는다.

 

색상은 핑크, 스타라이트, 퍼플, 스페이스 4가지로 구성되었으며 가격은 와이파이 모델 64만 9000원부터, 셀룰러 모델 83만 9000원부터다. 용량은 64GB, 256GB 2가지다. 5G를 지원한다. 미국 등 24개국에서는 오는 24일부터 구매 가능하며, 국내 공식 출시일은 정해지지 않았다.

 

2년만에 출시되는 보급형 아이패드9 · 아이패드 미니
2년만에 출시되는 보급형 아이패드9 · 아이패드 미니

 


댓글
자동등록방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