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 Z 폴드3와 똑같네? 아너의 첫 폴더블 스마트폰 매직 V

2

화웨이에서 독자적으로 분리된 중국의 ‘아너’ 첫 폴더블 스마트폰 출시

갤럭시 Z폴드3의 카피캣이라는 평가를 벗어나긴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갓잇코리아 / 한혜준기자] 중국의 스마트폰 브랜드 아너(Honor)가 중국 내수 시장에서 샤오미를 제치며 강력한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아너는 12월 폴더블 스마트폰에 대한 티저를 공개한 후 금일 11일 아너의 첫 폴더블 스마트폰 Magic V(이하 매직 V)를 공개했다.

 

아너 매직 V는 삼성전자 갤럭시 Z폴드와 같이 외부 디스플레이와 내부 디스플레이 모두 갖고 있는 형태의 스마트폰이다. 매직 V의 외부 디스플레이는 2560 x 1080 해상도와 120Hz 주사율, 431 PPI 스펙으로 구성되었다. 내부 디스플레이는 2272 x 1984 해상도와 90Hz 주사율 및 10 : 9 화면비, 381 PPI 스펙을 갖춘 7.9인치 디스플레이이다. 외부 화면의 화면비가 갤럭시 Z폴드와 달리 21 : 9 인 점은 영상 시청을 자주 하는 이용자에게는 장점으로 부각된다.

 

자오밍 아너 최고경영자(CEO)는 매직 V에 대해 “외부화면이 16.38cm(6.45인치)에 화면비율도 황금비율에 가까운 21대 9를 지원하는 반면 갤럭시Z폴드3 외부화면은 15.75cm(6.2인치)에 25대 9를 지원 사용하기 불편할 수 있다”고 말했다.

 

내부, 외부 화면 모두 Galaxy Z Fold 3의 디스플레이보다 약간 더 크며 DCI-P3를 100% 충족한다. 폴더블에 가장 중요한 부분 중 하나인 힌지는 주름이 없는 것처럼 보이게 하여 아너의 ‘워터드롭 힌지’를 적용했다. 후면 카메라는 광각, 초광각 카메라 및 아너 자체 카메라를 포함 총 3개로 구성되어 있다. 3개의 카메라 모두 5000만 화소이다. 외부와 내부 각 화면에는 4200만 화소 셀피 카메라가 내장되었다.

 

화면비가 21:9인 점은 갤럭시 Z 폴드3에 비하여 장점으로 여겨진다.
화면비가 21:9인 점은 갤럭시 Z 폴드3에 비하여 장점으로 여겨진다.
아너의 '워터드롭 힌지' 주름을 얼마나 잘 없앴는지에 따라 제품의 흥망이 결정될 수 있다.
아너의 ‘워터드롭 힌지’, 주름을 얼마나 잘 없앴는지에 따라 제품의 흥망이 결정될 수 있다.

매직 V 폴더블 스마트폰은 160.4mm(높이), 72.7mm(너비), 14.3mm(두께)로 구성되어 있으며 펼치면 14.1.1mm(너비), 6.7mm(두께)가 된다. 다만 매직 V는 무게가 293g으로 갤럭시Z폴드3(271g)보다 22g 더 무겁다. 매직 V는 66W 고속 충전을 지원하는 4,750mAh 배터리가 들어있으며 고속충전은 40분 만에 완충하거나 15분 만에 50%까지 충전이 가능해 효율성을 높였다.

 

매직 V는 차세대 스냅드래곤 APU인 스냅드래곤 8 Gen1을 탑재했다. 스냅드래곤 8 Gen1은 5G를 지원하며, 아드레노 730 GPU가 포함되어있다. 12GB 램과 512GB 스토리지, 지문과 같은 생체 데이터와 비밀번호를 저장하는 독립적인 보안 칩이 적용되어있으며, 듀얼 SIM도 지원한다. 운영체제는 안드로이드 12를 기반으로 하여 아너의 자체 UI인 매직 UI 6.0을 사용해 사용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색상은 검정, 스페이스 실버 및 번트 오렌지 3가지를 지원하며 무게는 283g~293g 정도로 색상별로 무게가 다르다. 매직V는 18일 중국 내수 시장에 우선 출시될 예정이며 국내 출시는 미정이다. 가격은 256GB 스토리지 모델은 9,999위안(약 1,568달러), 512GB 스토리지 모델은 10,999위안(약 1,725달러) 정도로 예상되며 1월 18일 출시 예정이다.

 

아너, 첫 폴더블폰 '매직 V' 공개
아너, 첫 폴더블폰 ‘매직 V’ 공개
아너의 Magic V는 검정, 스페이스 실버, 번트 오렌지 세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아너의 Magic V는 검정, 스페이스 실버, 번트 오렌지 세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댓글
자동등록방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