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폴더블 노트북 특허 출원! 키보드까지 접는 폴더블 노트북?

1

삼성, 키보드까지 접히는 노트북 특허 출원

S펜까지 사용 가능한 폴더블 노트북 업계 발칵

 

[갓잇코리아 / 한혜준기자] 삼성전자가 폴더블 디스플레이를 스마트폰뿐만 아니라 노트북에도 적용할 것으로 보인다. 이번에 세계지적재산권기구(이하 WIPO)에 승인된 ‘멀티 폴더블 전자기기’ 특허를 살펴보면 2in1 노트북과 유사하게 디스플레이와 키보드를 분리할 수 있는 구조로 이루어졌다.

 

가장 큰 특징은 폴더블 기능이 추가되었다는 점. 폴더블 기능이 추가되어 디스플레이와 키보드를 분리할 수 있으며 키보드와 디스플레이를 각각 반으로 접으면 일반 노트북을 대비 크기를 반으로 줄일 수 있다. 특허 내용에 따르면 컨트롤러와 프로세서는 한쪽에 몰려서 탑재되지만, 배터리와 키보드는 양쪽 모두 탑재된다. 이외에도 디스플레이에는 S펜을 이용한 필기 입력 또한 지원한다.

 

삼성전자가 지난 7월에 출원한 특허를 살펴보면 해당 특허는 13일(현지시간) WIPO의 승인이 결정되었다. 이 특허는 바로 키보드가 반으로 접히는 부분이 다른 브랜드의 폴더블과는 차별된 모습을 보여준다. 기존의 노트북과는 확연히 다른 모습이다.

 

최근 접히는 노트북을 발표한 ASUS의 폴더블 노트북은 키보드가 물리적으로 결합하지 않고 블루투스를 이용한다. 블루투스 방식을 사용하면 거리의 제약이 없어지지만, 충전을 해야 하는 단점이 생긴다. 물론 배터리가 빨리 닳지 않아서 자주 충전하지 않아도 되지만, 방심했다가 외부에서 배터리가 방전되면 난감하다.

 

현재 삼성의 폴더블 노트북은 특허 출원만 되어 있는 상태지만 최근 폴더블 스마트폰의 호황으로 짐작해 볼 때, 소비자들의 폴더블 사랑은 식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시장 흐름에 발맞춰 사용자 경험을 중시하는 삼성도 단순히 특허 수준에 머물지 않고 시제품으로 출시할 가능성도 상당히 높다. 과거를 되돌아보면, 혁신적인 제품 출시는 사용자의 지갑을 열어왔다. 과연 삼성전자의 새로운 폴더블 노트북은 어떤 모습으로 소비자에게 공개될지 관심이 집중된다.

 

샘모바일 출처
샘모바일 출처

 

 

 

삼성 디스플레이 출처
삼성 디스플레이 출처

 

 

[[CES2022] 노트북도 폴더블! 에이수스 세계최초 17인치 폴더블 공개 기사 보러가기]


댓글
자동등록방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