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론머스크 결국에는 트위터 인수계약 체결! 약 55조 원 규모 거래

1

 

테슬라 일론 머스크 CEO 약 55조 원 규모에 트위터 인수 체결
트위터 측,포이즌 필까지 결정하며 방어하려 했지만 머스크의 적극적인 움직임에 손들어

 

[갓잇코리아 / 한혜준 기자] 테슬라의 일론 머스크 최고 경영자(CEO)가 결국 트위터를 인수하는 거래를 체결했다. 25일(현지 시각) 트위터는 머스크와 주당 54.20달러, 총 440억 달러(약 55조 원) 규모의 인수 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거래가 모두 끝나면 트위터는 상장 폐지될 머스크의 계획대로 상장 폐지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인수 계약이 체결됨과 동시에 도지코인 가격이 급등하기도 했다.

 

트위터가 밝힌 계약 조건에 따르면 트위터 주주들은 이번 거래 종료 시 보유한 주식 1주당 54.20달러의 현금을 받게 되는데, 이 금액은 트위터 지분 9%를 머스크가 보유했다는 사실이 알려지기 전인 4월 1일을 기준으로 종가 대비 38%의 프리미엄을 얹은 금액이다. 일론 머스크는 트위터를 인수하기 위해 여러 시도를 한 바 있으며, 트위터도 머스크의 인수를 막기 위해 포이즌 필을 결정했었다.

 

트위터가 포이즌 필을 결정하는 등 적극적인 방어 태세에 나섰지만, 머스크의 적극적인 움직임에 결국 인수 제안을 받아들인 것으로 파악된다. 트위터에서 만장일치로 승인한 이 계약은 주주 승인, 규제당국 승인 같은 문제가 산적해 올해 안으로 최종 완료될 것으로 보이며, 머스크는 255억달러(약 32조 원)는 은행 대출, 210억 달러(약 26조 원)는 본인 자금으로 충당한다.

 

머스크는 성명에서 “언론의 자유는 민주주의가 작동하는 기반이고, 트위터는 인류의 미래에 필수적인 문제들이 논의될 디지털 타운 스퀘어”라며 “나는 새로운 기능으로 서비스를 개선하고, 신뢰도를 높이기 위한 알고리즘을 오픈소스로 만드는 한편, 스팸 봇을 없애고 사용자가 인간임을 인증하도록 해 트위터를 그 어느 때보다 좋게 만들고 싶다”고 밝혔다.

 

트위터 CEO 패러그 아그라왈은 “트위터는 전 세계에 영향력을 행사한다는 목적과 연관성을 갖고 있다”며 “우리 팀을 진심으로 자랑스럽게 생각하며 더할 수 없이 중요한 일들을 해왔다는 점이 고무적”이라 밝혔고, 추가로 임직원들에게 “나는 이것이 중요한 변화라는 것을 알고 있고, 여러분도 이것이 여러분과 트위터의 미래에 무엇을 의미하는지 이해하고 있을 것”이라고 메시지를 보냈다.

 

머스크가 트위터 인수 계약 후 올린 글 / 일론머스크 트위터 출처
머스크가 트위터 인수 계약 후 올린 글 / 일론머스크 트위터 출처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