퀄컴 차세대 모바일 AP 스냅드래곤 8+로 왕좌 지킨다! 속도 · 효율 ↑

1

 

퀄컴 차세대 모바일 AP 스냅드래곤 8+로 왕좌 지킨다! 전작대비 속도 · 효율 ↑

[기사 10초 요약]
차세대 모바일 AP ‘스냅드래곤 8+’ 공개 메타버스 생태계 조성 야심도
스냅드래곤 7 1세대 모바일 플랫폼 소개
올 1분기 기준 플래그십 시장 점유율 70%로 압도적

 

[갓잇코리아 / 송성호 기자] 퀄컴이 차세대 애플리케이션프로세서(AP)를 선보였다. 퀄컴은 차세대 프리미엄 및 고성능 안드로이드에 탑재될 스냅드래곤 8+ 1세대(Snapdragon 8+ Gen 1) 및 스냅드래곤 7 1세대(Snapdragon 7 Gen 1)을 발표했다. 스냅드래곤 XR2 플랫폼(Snapdragon XR2 Platform) 기반으로 구동되는 무선 AR 스마트뷰어 레퍼런스 디자인도 선보였다.

 

전작인 스냅드래곤 8 1세대에서 성능 이슈 등 논란이 있었던 만큼 차세대 AP를 통해 명예회복에 나선다는 목표다. 특히, 반도체 파운드리 협력사를 기존 삼성전자에서 TSMC로 교체한 점도 큰 변화로 뽑히고 있다. 스냅드래곤8+의 성능은 삼성전자 갤럭시Z폴드4를 통해 유출되었는데 최대 10% 빠른 처리 속도등 전작 대비 개선 된 것을 확인 할 수 있다.

 

TSMC 4나노미터(nm) 생산라인에서 만들어진다. 이전 버전 스냅드래곤8 1세대는 삼성전자 4nm 공정 기반이다. 퀄컴에 따르면 스냅드래곤8+ 1세대는 ‘스냅드래곤 엘리트 게이밍’ 기능이 탑재돼 뛰어난 응답성, 우수한 화질과 풍부한 색상의 HDR(High Dynamic Range) 장면 및 데스크톱 수준 성능을 갖췄다.

 

 


■ 베일 벗은 퀄컴의 스마트폰 AP…스냅드래곤 8+·7 1세대 공개


 

퀄컴 차세대 모바일 AP 스냅드래곤 8+로 왕좌 지킨다! 전작대비 속도 · 효율 ↑
퀄컴 차세대 모바일 AP 스냅드래곤 8+로 왕좌 지킨다! 전작대비 속도 · 효율 ↑

스냅드래곤8 플러스 1세대는 전작보다 속도는 최대 10%, 전력 효율은 최대 30% 개선됐다. 퀄컴은 전력 효율을 높여 사용자의 게임 플레이 시간을 최대 60분 늘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전력 효율이 높아지면 그만큼 열이 적게 발생하기 때문에 지금의 상황으로만 본다면 스냅드래곤8 1세대 플러스는 전작이 발열 때문에 고전했던 부분을 어느정도 해결할 수 있을 전망이다.

 

‘엘리트 게이밍’ 기능도 탑재해 게임 시 응답성, 화질도 개선됐다. 이 외에 8K 동영상 촬영이 가능하며, 최첨단 인공지능(AI) 기능도 지원한다. 퀄컴의 모바일 스냅드래곤 커넥트 기능을 갖춰 5G, 와이파이, 블루투스 성능도 탑재됐다. 스냅드래곤 8+ 1세대는 오는 3분기 출시될 에이수스 로그, 블랙 샤크, 아너, 아이쿠, 레노버, 모토롤라, 누비아, 원플러스, 오포, 오솜, 리얼미, 레드 매직, 레드미, 비보, 샤오미 및 ZTE 등의 신제품에 탑재될 예정이다.

 

삼성전자 갤럭시Z폴드4를 통해 유출된 스냅드래곤 8+ 성능
삼성전자 갤럭시Z폴드4를 통해 유출된 스냅드래곤 8+ 성능

스냅드래곤7 1세대도 공개 했다. 스냅드래곤 7 1 세대는 모바일 게임, 빠른 연결성, 지능형 엔터테인먼트 및 뛰어난 캡처 기능과 같은 기능을 지원한다. 전작과 동일 전력을 유지하면서도 프레임 속도를 두 배로 높여 20% 향상된 그래픽 속도를 제공한다.

 

‘퀄컴 스펙트라 트리플 ISP’를 탑재해 스냅드래곤 7 시리즈 최초로 3대의 카메라를 동시에 사용하거나, 2억 화소 촬영이 가능하다. AI 성능은 최대 30% 향상됐다. 보안 기능도 강화했다. 스냅드래곤 7 1세대는 스냅드래곤 7 시리즈 최초로 트러스트 매니지먼트 엔진 및 안드로이드 레디 SE를 탑재하여 보안과 사용자 정보 보호를 우선시 한다.

 

크리스토퍼 패트릭 퀄컴 수석 부사장 겸 모바일 단말기 부문 본부장은 “퀄컴은 모바일 분야에서 업계와 고객의 플래그십 기기에 새롭고 획기적인 기능과 기술을 제공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라며 “신규 스냅드래곤 8+와 스냅드래곤 7 1세대는 모두 각 제품군에서 획기적인 사용자 경험을 제공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빠른 연결성 지능형 엔터테인먼트 등에 알맞는 스냅드래곤 7 1세대
빠른 연결성 지능형 엔터테인먼트 등에 알맞는 스냅드래곤 7 1세대

 


■ 차세대 메타버스 생태계 야심도 드러낸 퀄컴! XR2 플랫폼 공개


 

같은 날 퀄컴은 스냅드래곤 XR2 플랫폼을 기반으로 구동되는 무선 AR 스마트뷰어 레퍼런스 디자인도 공개했다. 스냅드래곤 XR2 플랫폼은 강력한 성능을 기반으로 더욱 얇고, 작아진 AR 글래스 폼팩터를 지원한다.

 

별도 연결 케이블이 필요 없는 레퍼런스 디자인은 제조사 및 ODM이 보다 원활하고 비용 효율적으로 시제품을 제작하고 가벼운 프리미엄 AR 글래스를 시장에 선보여 메타버스를 여는 몰입형 경험을 가능하도록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앞선 2018년과 2019년에는 스냅드래곤 XR1과 XR2를 각각 내놓았다. 세계 50개 이상 AR·VR 기기에 적용됐다. 지난해 11월에는 메타버스 서비스를 구현할 수 있는 개발 플랫폼 ‘스냅드래곤 스페이스’를 공개하기도 했다.

 

프리미엄 스냅드래곤 XR2 플랫폼은 더욱 얇고, 작아진 AR 글래스 폼팩터(외형)를 갖추면서도 향상된 성능을 낸다. 스마트폰과 AR 글라스 간 컴퓨팅 처리량을 분배하는 한편, 지연시간은 3㎳(밀리초·1000분의 1초) 이하에 불과하다.

 

퀄컴은 프리미엄 기술과 폼팩터 혁신으로AR 기술을 대중화하고자 하는 다양한 소비자 및 기업고객의 요구를 지속적으로 충족할 예정이다. 퀄컴 무선 AR 스마트뷰어 레퍼런스 디자인은 일부 파트너들에게 먼저 제공되며, 향후 몇 개월 간 점차적으로 확대 제공될 방침이다.

 

차세대 메타버스 생태계 야심도 드러낸 퀄컴! XR2 플랫폼 공개
차세대 메타버스 생태계 야심도 드러낸 퀄컴! XR2 플랫폼 공개

댓글
자동등록방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