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는 구부렸다 펴는 모니터! LG전자 벤더블 게이밍 TV '플렉스'

1

[가시 핵심 요약]
게임 할 땐 구부렸다가 영화 볼 땐 펼쳐서 사용
LG전자, IFA 2022서 게이밍 TV 신제품 ‘플렉스’ 공개
42인치 화면을 자유롭게 구부렸다 펴는 가변형 TV

 

[갓잇코리아 / 김지혜 기자] LG전자가 원할 때마다 화면을 구부렸다 펴는 벤더블 게이밍 올레드 TV ‘플렉스’를 선보였다. LG전자는 다음달 2일~6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유럽 최대 가전 전시회 IFA 2022에서 벤더블 게이밍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TV ‘플렉스’를 공개한다고 31일 밝혔다.

 

‘플렉스’는 LG전자가 독자 기술로 완성한 벤더블 구동 메커니즘을 통해 최대 900R(반지름 900mm) 범위 내에서 총 20단계로 화면이 휘어지도록 조절할 수 있는 ‘가변형 TV’다. ‘플렉스’는 LCD와는 달리 화면 뒤쪽에서 빛을 쏴주는 백라이트가 필요 없어 구부리거나 휘는 것이 용이한 올레드 패널의 특성을 극대화한 제품이다. 휘는 정도는 20단계로 조절할 수 있다.

 

LG전자가 최초 공개하는 42인치 벤더블 OLED TV ‘플렉스(FLEX)’ / LG전자 출처
LG전자가 최초 공개하는 42인치 벤더블 OLED TV ‘플렉스(FLEX)’ / LG전자 출처

일반 콘텐츠를 시청할 때는 평평한 화면으로 화면 전체를 한눈에 볼 수 있고, 몰입감이 더욱 중요한 게이밍 환경에서는 원하는 만큼 곡률을 조절해 커브드 화면으로 바꿔가며 활용할 수 있다. 게이머의 시청 자세에 맞춰 화면 위치를 조절하기 위해 인체 공학 설계를 적용했다. 화면을 위아래로 최대 15°까지 기울이는 틸트와 최대 14cm 내 화면 높낮이 조절을 지원하기 때문에 시청 자세에 맞춰 화면 위치를 조절할 수 있다.

 

0.1ms 응답 속도, 지싱크 호환, 라데온 프리싱크 등 호환 기능, 돌비비전 게이밍 4K 해상도 120Hz 지원 등 높은 게이밍 성능을 모두 갖췄다. 40W 출력의 전면 지향 스피커를 탑재하고 있으며, 입체음향 기술 돌비 애트모스를 지원한다. LG전자는 IFA2022 전시장을 찾은 관람객이 새 제품을 경험할 수 있는 체험 공간을 마련한다. 관람객들은 플렉스 20여 대와 48인치 올레드 TV를 통해 과거 레트로 게임부터 최신 콘솔 게임, 영화 등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42인치 화면을 자유롭게 구부렸다 펴는 가변형 TV
42인치 화면을 자유롭게 구부렸다 펴는 가변형 TV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