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갤럭시워치4 벽돌 현상 업데이트 오류로 확인...공식사과 · 무상 수리

2

삼성전자 갤럭시 워치4 전원꺼짐 장애에 “무상수리·개선SW 배포”
회사 측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과정에서 발생한 오류”

 

[갓잇코리아 / 김지혜 기자] 삼성전자가 6일 자사의 스마트워치 ‘갤럭시 워치4′ 일부 모델에서 최근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뒤 전원이 켜지지 않는 현상에 대해 “저희 제품 사용에 불편을 겪으신 고객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면서 무상 수리를 약속했다.

 

삼성전자는 이날 삼성멤버스 공지사항에 ‘SW 업데이트 및 전원 꺼짐 현상 관련 공지’라는 제목의 글을 올리고 “최근 갤럭시 워치4 모델에서 소프트웨어(VI3) 업데이트 이후 일부 제품의 전원이 켜지지 않는 현상이 확인됐다”며 “저희 제품 사용에 불편을 겪으신 고객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이런 문제를 경험하신 사용자분들은 가까운 삼성전자 서비스센터를 방문해 주시면 무상수리를 포함, 필요한 조치를 해드릴 예정”이라며 “오류가 발생한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중단했고 개선된 소프트웨어를 곧 배포할 예정”이라고 했다. 삼성전자는 문제가 발생한 SW 업데이트를 중단했으며, 개선 SW를 배포할 예정이다. 이미 유상수리를 받은 이용자에 대해선 수리비를 환불한다.

 

앞서 이날 오전 네이버 삼성 스마트폰 카페 등 다수의 온라인 커뮤니티에선 ‘갤워치4 돌연사’ ‘갤워치4 벽돌’ 관련 글들이 확산됐다. 갤워치4 SW 업데이트 후 화면이 켜지지 않는 현상을 ‘돌연사’와 ‘벽돌’ 등으로 비유한 것이다. 네티즌들은 온라인상에서 “갤워치4 멀쩡했는데 갑자기 꺼지더니 전원이 켜지질 않는다” “이렇게 비싼 제품이 한순간에 먹통이 되니 당황스럽다” “배터리 꺼지니 전자제품이 벽돌됐다” 등의 반응이 나왔다.

 

삼성멤버스에서도 비슷한 반응이 계속되었다. “워치4 돌연사?” “갤워치4 사망유저입니다” 등 불편을 호소하는 글이 잇달아 올라왔다. 지난달부터 제공된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하자, 전원이 갑자기 꺼지거나 배터리가 순식간에 방전됐다는 게 대부분 글의 내용이다.

 

삼성전자 갤럭시 워치4 전원꺼짐 장애에 "무상수리·개선SW 배포"
삼성전자 갤럭시 워치4 전원꺼짐 장애에 “무상수리·개선SW 배포”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