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더쉐어 크로스 플랫폼 영상 편집 프로그램 '필모라12' 출시

1

컴퓨터, 태블릿, 스마트폰에서 편집할 수 있는 크로스 플랫폼 비디오 편집기
모든 사용자가 더 효율적이고 스마트한 영상 편집 경험

 

[갓잇코리아 / 조가영 기자] 소프트웨어 개발 기업 원더쉐어(WONDERSHARE, 대표 토비 우)가 16일 동영상 편집 프로그램 ‘필모라 12(FILMORA 12)’의 한국어 신버전을 출시했다. 필모라 12 버전은 컴퓨터, 태블릿, 스마트폰에서 편집할 수 있는 크로스 플랫폼 비디오 편집기다.

 

누구나, 언제나, 어디서나 영상 편집을 바로 시작할 수 있게 돕고, 기존 버전과 비교해 작업 시작을 더욱 단축할 강력한 인공지능 기술을 적용했으며, 인터페이스도 다양한 상황에 맞춰 직접 선택할 수 있다. 이번 업그레이드 버전은 언제, 어디서나 시간과 장소의 제약 없이 필모라 클라우드에만 로그인하면 데스크톱이나 온라인에서 모두 영상을 편집할 수 있다.

 

미디어와 프로젝트 파일, 좋아하는 효과 또는 커스텀 설정을 클라우드에 백업하고 원더쉐어 ID로 로그인해 언제든지 다시 불러올 수 있는 것이 핵심적인 기능이다. 또 필모라 워크스페이스에서 동료들과 동영상을 공유하면 코멘트 달기, 공동협업도 할 수 있다. 원더쉐어는 필모라 12 버전의 크로스 플랫폼·클라우드 동기화, 더 직관적인 인터페이스, 더 업그레이드된 고급 편집 기능, 강력한 인공지능 기반 기능을 통해 모든 사용자가 더 효율적이고 스마트한 영상 편집을 경험할 수 있다고 밝혔다.

 

필모라12는 단순한 영상 편집 프로그램이 아닌, 모든 크리에이터들이 자신의 작품을 공유하고 제작할 수 있는 플랫폼이다. 원더쉐어는 동영상 편집에 관련된 거의 모든 작업을 한꺼번에 처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바쁜 스케줄에 쫓기는 현대인들이 더 쉽게 영상 편집을 할 수 있도록 단순화되고 강력한 기능을 갖춘 제품을 지속해서 업그레이드하고 있다.

 

컴퓨터, 태블릿, 스마트폰에서 편집할 수 있는 크로스 플랫폼 비디오 편집기
컴퓨터, 태블릿, 스마트폰에서 편집할 수 있는 크로스 플랫폼 비디오 편집기
모든 사용자가 더 효율적이고 스마트한 영상 편집 경험
모든 사용자가 더 효율적이고 스마트한 영상 편집 경험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