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초 윈도우 OS 탑재 스마트 프로젝터...벤큐 EH620 와디즈 통해 출시

2

세계 최초 윈도우 OS 탑재 스마트 프로젝터...벤큐 EH620 와디즈 통해 출시

세계최초로 윈도우11 OS 탑재한 스마트 프로젝터
손쉬운 세팅을 위한 오토 키스톤 기능과 듀얼 입체 사운드 등 제공

 

[갓잇코리아 / 김지혜 기자] 글로벌 디스플레이 브랜드 벤큐에서 윈도우 OS탑재 스마트 프로젝터인 EH620을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 와디즈를 통해 출시한다. 펀딩은1월 18일부터 31일까지 총 2주 동안 진행되며. EH620 본체 및 무선 키보드, 마우스 패키지, 웹캠 패키지, 판서 카메라 패키지 등 다양한 구성으로 모금을 진행할 예정이다.

 

EH620은 세계최초로 윈도우11 OS를 탑재한 스마트 프로젝터로 번거로운 회의 준비를 프로젝터 하나로 모두 가능하게 만든다는 특징을 가지고 있으며 PC나 노트북을 연결하지 않고 익숙한 윈도우 운영체제로 사용 가능한 진정한 PC리스(PC-less) 프로젝터이다.

 

3400안시루멘의 밝기와 FHD(1920×1080) 해상도를 지원해 화상회의는 물론 영화 감상이 가능한 수준의 영상 화질을 갖췄으며, 회의 때 여러 참여자의 개인 디바이스 화면을 동시에 볼 수 있는 분할 스크린 동시 투사 기능도 탑재했다. 그 외 손쉬운 세팅을 위한 오토 키스톤 기능과 듀얼 입체 사운드를 제공한다.

 

이번 펀딩을 통해 본품 단품 기준 정가 2,600,000원에서 400,000원 저렴해진 2,200,000원 으로 판매되며 무선 마우스, 키보드 패키지, 웹캠 패키지, 판서 패키지 등 다양한 패키지 상품을 선택 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해당 제품은 펀딩 기간 중 공간 와디즈에 전시되며 직접 성능을 체험해 볼 수 있다.

 

이상현 벤큐코리아 마케팅 팀장은 “대면, 비대면 회의 솔루션을 모두 갖춰야 하는 최근 사무환경 트렌드에 발맞춰 EH620은 대면 회의, 화상 회의 모두 간편하고 신속하게 회의 시스템을 조성할 수 있게 만들어 주는, 요즘 시대에 꼭 필요한 오피스 디바이스”라고 전했다.

 

손쉬운 세팅을 위한 오토 키스톤 기능과 듀얼 입체 사운드 등 제공
손쉬운 세팅을 위한 오토 키스톤 기능과 듀얼 입체 사운드 등 제공


댓글